2018.10.15 (월)

  • 구름조금동두천 13.7℃
  • 맑음강릉 18.5℃
  • 연무서울 14.1℃
  • 구름조금대전 13.9℃
  • 맑음대구 17.3℃
  • 맑음울산 17.0℃
  • 맑음광주 16.1℃
  • 맑음부산 18.6℃
  • 맑음고창 16.6℃
  • 구름많음제주 20.0℃
  • 맑음강화 15.1℃
  • 흐림보은 11.4℃
  • 구름조금금산 12.6℃
  • 맑음강진군 17.6℃
  • 맑음경주시 17.5℃
  • 맑음거제 18.3℃
기상청 제공

시급한 농정현안 문제, 농식품부 장관이 해야 할 일…

한국농축산연합회 성명서 발표

한국농축산연합회는 김재수 신임 농식품부 장관의 'SNS논란사과 기자회견과 관련해 과오를 마음속 깊이 새겨, 농업정책에 매진해 줄 것을 당부하며 8일 성명서를 발표했다. 

 

다음은 한국농축산연합회의 성명서 전문이다.


김재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이 문제가 된 대해 공식 사과했다. 8일 오전 정부세종청사 농식품부 기자실에서  "비록 장관으로 공식 취임 전이라 하더라도 정무직 장관으로서 사려 깊지 못한 행동으로 국민 여러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송구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김 장관은 "앞으로 당면한 쌀 가격과 수급 안정, 농협법 개정, 청탁금지법(일명 김영란법) 시행에 따른 대책 등 농업현안 해결에 전력을 기울이겠다"며 "농업인과 국민들에게 희망을 주는 새로운 농업정책을 추진하는 데 혼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농축산현안 문제를 해결할 ‘정통 농정관료’의 업무역량을 기대하고 있으며, 이제는 본인이 공식적으로 국민 앞에 사과를 한 바 있으니 농축산업을 이끌어갈 일꾼으로 업무에 전념할 수 있는 기회를 줘야할 것이다.

 

최근 국내 농축산업은  FTA, 청탁금지법, 농협법 개정, 기업의 축산업 진출 등 현안이 산적해 하루 빨리 정책 안정화가 시급한 상황이다. 농림축산식품부가 내부 인사 문제로 안정되지 못하면 이 같은 농정 현안들이 쌓이고 쌓여 결국 농가들이 피해를 볼 것이다.

 

또한, 농업행정, 농촌지도를 통해서 농어민들이 생산한 제품을 해외수출과 국내 유통 시스템의 변화를 시킨 전문가의 식견을 가진 장관으로서 유통업의 새로운 변화가 있을 것을 바라며, 7일(수) 서울 aT센터 수급상황실에서 청탁금지법 영향 경감 대책 및 청탁금지법과 관련된 회의를 개최하고 김영란법 시행 후에 후속대책을 기대하고 있다.

지난 30여년간의 수출농업의 풍부한 농정경험을 바탕으로 특히 수출농업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축산인들과의 적극적인 소통으로 농축산업계의 현실과 어려움을 신속히 파악하여 해결해 줄 것으로 농축산연합회는 크게 기대한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호주·미국 전통장 수출…전통 장류 세계화 주역 이달의농촌융복합산업인으로 우리나라 전통 장류의 세계화에 앞장서고 있는 순창장본가강순옥 대표를 선정했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는 40여년전고추장사업을 시작으로순창장류제조 기능인을 거쳐전통식품명인으로 지정돼현재 지역 특산물을 활용한 고품질 장과, 독자적인 특허기술을 접목한 상품을 개발하며 우리나라의 전통 장류를 세계에 널리 알리고 있는 전라북도 순창군의 ‘순창장본가 영농조합법인’의 강순옥 대표를 10월의 농촌융복합산업인으로 선정했다. 강순옥 대표는 장 맛을 유지하기 위해 순창군에서 생산되는 대두와 태양초고추만을 이용해 고추장을 만든다. 지역 농가와 계약 재배로 약 100톤 가량의 농산물을 구입하며, 질 좋은 원료를 확보하여 농가의 소득 안정에 기여하고 있다. 또한 뽕잎 추출물을 이용한 ‘청국장 제조’ 등다수의 특허를 획득하고, 지역 특산물과 장을 접목한 ‘야콘 장아찌’, ‘당근 고추장’, ‘오디 한식 간장’ 등 전통 고추장의 맛을 재현한 기술력과 품질을 바탕으로 차별화된 제품을 선보이며 지난 ‘14년 미국 수출을 시작으로 올해 호주와 미국으로 1천 4백만 원의 장류와 절임류를 수출하는 등 우리나라 전통 장의 세계화에 앞장서고 있다. 농식품부 최봉순 농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