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4 (목)

  • 맑음동두천 0.0℃
  • 맑음강릉 ℃
  • 맑음서울 0.4℃
  • 맑음대전 3.0℃
  • 맑음대구 4.0℃
  • 맑음울산 5.4℃
  • 맑음광주 6.4℃
  • 맑음부산 7.5℃
  • 구름많음고창 4.8℃
  • 구름많음제주 11.2℃
  • 맑음강화 1.4℃
  • 맑음보은 2.4℃
  • 맑음금산 2.5℃
  • 맑음강진군 7.6℃
  • 맑음경주시 4.7℃
  • 맑음거제 8.6℃
기상청 제공

검역본부, ‘근대 가축전염병의 발생과 방역’ 발간

근대 가축전염병 연구 수행·인식 등 사회적 상황 정리

농림축산검역본부(본부장 박봉균)는 근대 가축전염병에 대한 연구를 수행하여 당시의 대응과 인식 등 사회적 상황을 정리한 ‘근대 가축전염병의 발생과 방역’을 발간했다.


이번에 발간된 책은 서울대 수의대 천명선·이항 교수팀에 의해 2016~2017년 수행된 ‘근대 가축전염병의 발생과 방역에 대한 사회·문화적 분석’이라는 연구용역 과제의 결과물로서 누구나 보기 쉽게 단행본으로 제작했다.


1915년 공포된 ‘조선수역예방령’과 1930년 제정된 ‘조선가축전염병’예방령에 명시된 가축질병을 중심으로 기존의 흩어져 있던 통계자료를 비교하여 연도별·지역별·시기별로 정리하고, 신문 및 전문자료 등을 분석하여 대중의 이해와 반응, 민간의 피해상황 등을 사회·문화적인 측면에서 조사하여, 가축전염병을 국경형, 토착형, 개량형 질병으로 각각 분류·정리했다.


또한, 한반도를 일본으로 유입되는 가축질병의 만리장성으로 설정한 일본의 방역정책은 물론, 큰 저항에 부딪혔던 광견병 정책, 1930년대 신문을 떠들썩하게 만든 동물원 맹수의 의문사 사건 등도 다루고 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