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5 (금)

  • 흐림동두천 7.3℃
  • 흐림강릉 11.4℃
  • 서울 7.3℃
  • 구름조금대전 15.6℃
  • 구름조금대구 15.4℃
  • 맑음울산 15.9℃
  • 구름조금광주 16.4℃
  • 맑음부산 15.7℃
  • 맑음고창 15.6℃
  • 맑음제주 16.5℃
  • 흐림강화 8.9℃
  • 구름조금보은 14.9℃
  • 구름많음금산 14.5℃
  • 맑음강진군 16.0℃
  • 맑음경주시 16.5℃
  • 맑음거제 14.2℃
기상청 제공

양파·마늘 중심 수급안정화 방안 논의

농식품부 이재욱 차관, 채소산업발전방안 현장 간담회 주재


이재욱 농림축산식품부 차관은 4일 경북 문경 신미네유통사업단 회의실에서 채소산업발전방안 현장 간담회를 주재하고 농업인, 전문가들과 양파·마늘 수급 안정 방안을 논의했다.


이 차관은 최근 양파·마늘을 포함한 채소류의 수급과 가격 불안이 심화되면서, 채소류에 대한 근본적인 가격 안정 대책 마련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확산되어 왔다고 밝혔다.


이 차관은 “채소류의 수급과 가격 안정을 도모하기 위해서는 적정 공급량을 사전적으로 관리하고 소비기반을 확대해 나가는 것이 필요하다”고 지적하고 “생산자 중심으로 자율적인 수급조절체계를 구축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 차관은 간담회 결과를 바탕으로 채소산업발전방안을 보다 내실 있고 실행력 높은 대책으로 발전시키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계란과 가장 잘 어울리는 소스는…“칠리? 명란마요?”
칠리소스, 명란마요소스, 불닭소스, 와사비마요소스, 허니머스타드소스, 오리엔탈소스, 케첩 중에서 계란과 먹을때 가장 잘 어울리는 소스는 무엇일까? 한국인이 계란과 먹을때 찰떡궁합 소스로 칠리와 명란마요를 꼽았다. 계란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남기훈)은 지난달 12일과 27일 열린 ‘계란마라톤’과 ‘춘천마라톤’ 현장에서 두차례에 걸쳐 ‘계란이 맛있는 소스 킹 선발대회’를 개최, 이날 참가자들을 대상으로 직접 시식후 투표를 실시했다. ‘삼시세끼 계란’ 캠페인의 일환으로, 계란의 맛과 영양의 균형을 이루는 소스를 찾고, 계란 섭취의 다양한 방법을 홍보하기 위해 진행된 행사에 ▲칠리 소스 ▲명란마요 소스 ▲불닭 소스 ▲와사비마요 소스 ▲허니머스타드 소스 등 5가지 기본 소스와, 추가로 오리엔탈 소스(계란마라톤), 케첩(춘천마라톤)이 제공해 실시한 결과 ‘계란마라톤’에서는 칠리소스가 ‘춘천마라톤’에서는 명란마요 소스가 소스킹으로 선택됐다. 계란자조금관리위원회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우리나라에서 사랑받는 ‘계란’을 보다 맛있고 영양학적으로도 균형 있게 먹을 수 있는 방법을 고민하는 것에서 시작했다”고 행사의 의의를 전했다. 이와함께 “대부분의 소비자들이 호불호가 적은 칠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