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14 (일)

  • 흐림동두천 14.1℃
  • 흐림강릉 16.5℃
  • 흐림서울 13.6℃
  • 흐림대전 14.5℃
  • 흐림대구 10.5℃
  • 흐림울산 12.5℃
  • 흐림광주 16.1℃
  • 부산 12.9℃
  • 흐림고창 12.0℃
  • 제주 14.9℃
  • 흐림강화 12.0℃
  • 흐림보은 13.0℃
  • 흐림금산 14.1℃
  • 흐림강진군 15.5℃
  • 흐림경주시 11.0℃
  • 흐림거제 12.3℃
기상청 제공

농식품부, 식량안보 협력대응 ‘아세안+3 농림장관회의’ 참석

이재욱 차관, 코로나19에 따른 아시아지역 식량안보 강화 방안 논의

URL복사

 

농림축산식품부 이재욱 차관은 21일 영상으로 진행된 제20차 아세안+3 농림장관회의에 참석해 코로나19 상황에서 식량안보 공동대응을 위하여 아세안과 한·중·일 간의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이번 회의는 지난 4월 14일에 열린 아세안+3 특별 정상회의에 이어 13개국의 농림장관들이 코로나19가 역내 식량안보에 미칠 영향과 공동대응 방안을 논의한 회의로, 국가별 농식품 분야 코로나19 영향과 대응 정책을 공유하고, 협력사업의 이행 실적을 확인하며, 아세안+3 국가 간 합의에 따른 의장보고서와 공동 기자회견문을 채택하기 위해 개최됐다.

 

금년 의장국인 캄보디아의 벵 사콘(Veng Sakhon) 농림수산부 장관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식품공급망 차질과 식량안보 우려에 대해 회원국들이 협력하여 대응해줄 것을 요청했고, 회원국들은 중장기적으로 농식품 분야의 회복력과 지속가능성을 높이기 위한 정책을 마련해야할 필요성에 공감하며 아세안+3 차원에서 선제적으로 대응하자는 데 뜻을 같이했다.


농식품부 이재욱 차관은 기조연설을 통해 한국과 아세안은 경제협력 파트너이자 신뢰를 바탕으로 한 전략적 동반자 관계임을 강조하였다. 그간 아세안+3 농림장관회의를 통하여 역내 많은 협력과 교류가 이루어졌다고 평가했다.

 

이 차관은 코로나19 세계적 유행으로 식량안보에 대한 위기감이 고조되고 있어 어느 때보다 국제공조가 필요한 시기임을 강조하며 아세안과 한국, 중국, 일본 간의 협력 강화를 촉구했다.

 

또한, 인간의 질병 뿐만 아니라, 초국경 동물질병에 대한 국가 간 공동연구와 공동방역에도 각별한 노력을 기울여줄 것을 요청했다.

 

대표단은 이번 회의를 통해 아세안+3 비상 쌀 비축제도(APTERR*)와 아세안+3 식량안보 정보시스템(AFSIS)의 진행상황, 그 밖에 ‘2016~2025 아세안+3 협력전략’에 따른 식량 및 농림 분야 협력 성과를 공유하고 향후 전략 등에 대하여 의견을 교환했다.

 

우리나라는 아세안+3 비상 쌀 비축제도(APTERR)에 따라, ’17년부터 총 17천톤의 쌀을 지원하였다. 올해는 지진ㆍ태풍ㆍ화산폭발 등 자연재해로 이재민이 발생한 필리핀에 재난구호용 쌀 1,950톤을 지원하였다. 이와는 별도로 지원한 코로나19 대비용 쌀 1,000톤은 APTERR 사무국을 통해 미얀마와 필리핀에 지원될 예정이다. 

 

이 밖에도 농업ㆍ농촌 정책 수립 지원, 산림협력, 역량강화, 동물질병 방역, 정보시스템 구축, 연구개발 협력 등 분야별 사업에 지속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이 차관은 이번 회의를 마무리하며 “아세안+3 농림장관회의를 통해 신남방 주요 국가들과의 농업분야 협력을 강화하여 식량안보와 지속가능한 발전에 기여하는 한편, 우리 농식품 수출과 농기업 진출의 기반을 공고히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라이프&health

더보기
‘2021 대한민국우수품종상’ 출품품종 접수…3월 3일 마감
국립종자원(원장 최병국)은 우리나라 종자분야 최고 권위의 상인 2021년도 ‘대한민국우수품종상 대회’ 출품 품종을 접수 받는다고 밝혔다. 대한민국우수품종상은 국내 육종저변을 확대하여 육종가의 육종의욕을 높이고 수출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매년 국내 육성품종 중에서 우수한 품종을 선발하여 시상한다. 시상내역은 대통령상 1점, 국무총리상 2점,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 5점 등 총 8점이다. 부상으로 대통령상 5천만 원, 국무총리상 각 3천만 원,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 각 1천만 원의 시상금이 수여된다. 출품대상은 최근 10년간(과수·임목류 15년) 국내에서 육성된 모든 품종으로 품종보호 등록 또는 국가품종목록에 등재된 식량, 사료, 채소, 화훼, 과수, 버섯, 특용, 산림 등 모든 작물이다. 다만, 수출품종상은 국내에서 육성된 품종이면 품종보호권 설정·등록 또는 국가품종목록 등재를 하지 않아도 출품이 가능하다. 출품신청은 국가 또는 지방자치단체 육종기관, 종자업체, 개인육종가, 대학, 단체 등 누구나 할 수 있다. 신청기간은 지난 1월 28일부터 3월 3일(35일간)까지이며, 국립종자원으로 직접 방문하거나, 우편 또는 누리집을 통해 신청 가능하다. 국립종자원 안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