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21 (일)

  • 맑음동두천 6.2℃
  • 맑음강릉 11.3℃
  • 맑음서울 9.8℃
  • 구름조금대전 7.8℃
  • 맑음대구 7.6℃
  • 맑음울산 8.8℃
  • 맑음광주 10.0℃
  • 맑음부산 12.7℃
  • 맑음고창 6.4℃
  • 구름많음제주 14.1℃
  • 구름조금강화 6.4℃
  • 맑음보은 3.4℃
  • 구름조금금산 4.2℃
  • 맑음강진군 7.4℃
  • 맑음경주시 4.4℃
  • 맑음거제 10.4℃
기상청 제공

업계소식

전체기사 보기

사회가치 실현위해 국민현장자문단 발족

해썹인증원, 충청권역 소비자 30명 위촉 소비자 눈높이서 가감없는 의견 참신한 아이디어 개진

소비자의 눈높이에서 HACCP에 대한 의견 개진과 소통을 활성화하기 위해 청주지역을 비롯한 충청권역 소비자 30명이 나섰다.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원장 장기윤)은 국민과 함께 HACCP인증원이 추진 중인 사업의 공공성을 강화하고 소통을 통한 혁신 등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고자 18일 국민현장자문단이 발족했다. 이날 위촉장을 받는 국민현장자문단은 충청권역 인근에 거주하는 주민들로, 식품안전 및 HACCP에 관심이 있는 분들을 공개모집하고 심의를 통해 최종적으로 30명을 선정했다. 앞으로 국민현장자문단은 HACCP 인증심사 현장을 찾아 심사과정을 직접 참관하고, HACCP 인증업체의 식품 생산과정을 견학하는 등 HACCP의 주요사업을 현장에서 함께 한다. 또 현장에서 보고 듣고 느낀 사항에 대해 소비자의 입장에서 보완할 사항과 참신한 아이디어 등의 의견을 제시하면 HACCP인증원은 심층 검토해 문제점을 보완하고 새로운 사업 아이템에 반영해 나갈 계획이다. 장기윤 원장은 인사말을 통해 “HACCP의 핵심 고객이자 최종 종착지는 소비자이고 가정의 식탁이기 때문에 국민현장자문단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며 “소비자의 눈높이에서 어머니 아버지의 입장에서 가감 없는 의견과

외식-산지간 협업·소통통해 농가소득증대·경쟁력 강화

식재료 생산업계 안정적 판로제공·외식-농업간 가교역할 톡톡 aT ‘식재료 직거래 산지페어’ 개최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이병호)는 16일부터 17일까지 경상남도 하동군에서 ‘식재료 직거래 산지페어’를 개최한다. 식재료 직거래 산지페어는 산지(産地)에서 국내 외식업계 바이어와 생산업체의 만남을 주선해 외식업계에는 안전하고 품질 좋은 국산 식재료를 합리적인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식재료 생산업계에는 안정적인 판로를 제공하며 외식과 농업간 가교 역할을 해왔다. 이번 하동 산지페어는 한국외식업중앙회 여주시지부, 한국외식업중앙회 광주광역시 광산구지부 관계자 50여명이 이틀 동안 하동군의 유력 생산업체들을 방문하며 식재료 직거래 상담을 제공할 계획이다. 주요 방문업체는 남경오가닉팜(버섯), 슬로푸드(매실), 섬진강자연재첩수산(재첩) 등이며, 일정 중 참가 바이어와 하동군 생산업체간의 식재료 구매약정 체결이 진행될 예정이다. 농식품부와 aT는 이번 하동군 산지페어에 이어 안산, 해남 등에서 지속적으로 행사를 개최하며, 국산 식재료 직거래를 활성화하고, 외식산업과 농업의 협력강화를 지원할 방침이다. aT 백진석 식품수출이사는 “산지페어는 외식업계와 농가간의 상생에 중점을 두고 추진하는 사업이다”며 “앞으로도 이러한 외식-산지 간



배너


배너
성공적 세대교체 위한 상속·증여 등 절세 방안 소개 ㈜팜스코(대표이사 정학상)가 지난 16일 대구 인터불고호텔에서 경상지역 한돈농가들이 참석한 가운데 ‘팜스코와 함께하는 준비된 미래, 행복한 경영’이라는 주제로 세미나를 개최하고지속적으로 규모화·기업화 되어가는 한돈농가에 경영과 세무에 대한 솔루션 제공을 위해팜스코가 그동안 쌓아 온 노하우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세미나를 주관한 민준기 동부영업본부 양돈팀장은 한돈산업이 지속 가능한 산업이며, 역량에 따라 고수익을 거둘 수 있는 산업임을 진단하고 이러한 산업을 지속적으로 영위하기 위해서는 성공적인 경영의 세대교체가 필수적임을 역설하였다. 또한 “성공적인 세대교체를 위해 상속을 전략적으로 준비하면농장경영도 합리화 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상당한 수준의 절세도 가능하다”고 소개했다. 이어 양돈 농장의 상속과 절세 전략에 대해 상세히 소개한 동부영업본부 홍성하 판매지원팀장은 양돈 농장의 상속과 증여에 대한 기본 원칙과 양돈 농가에서 흔히 오해하고 있는 잘못된 상식에 대해 알려주며, 제대로 상속을 준비할 수 있는 다양한 방법을 제시했다. 특히 아무런 준비 없이 상속을 시행할 경우 사육규모 5,000두 수준에서 15억 가량 발생할 수 있는 상속세를 제대로 준비만 하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