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17 (일)

  • -동두천 -14.0℃
  • -강릉 -7.3℃
  • 맑음서울 -10.7℃
  • 맑음대전 -9.3℃
  • 맑음대구 -6.7℃
  • 맑음울산 -5.5℃
  • 구름조금광주 -5.8℃
  • 맑음부산 -4.7℃
  • -고창 -6.4℃
  • 제주 3.2℃
  • -강화 -12.3℃
  • -보은 -12.9℃
  • -금산 -12.4℃
  • -강진군 -4.2℃
  • -경주시 -7.2℃
  • -거제 -3.3℃
기상청 제공

업계소식

전체기사 보기

농협, 한중 정상회담 계기로 중국 진출 ‘물꼬’

중국 최대 협동조합과 MOU 체결…농산물 수출과 금융사업 확대 기대

한중 정상회담을 계기로 한국농협의 중국진출이 본격화될 전망이다. 농협중앙회(회장 김병원)는 지난 12일 중국 북경에서 ‘중화전국공소합작총사 (이하 ‘공소합작총사’)’와 농식품 및 농자재 수출, 금융사업 협력 등 양국 협동조합간 협력을 확대해 나가기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농협은 이번 MOU를 계기로 ▲농식품 및 종자 수출, ▲원가 절감을 위한 비료원료(요소) 직거래 ▲금융회사에 대한 지분투자 ▲합자금융회사 설립 등 공소합작총사 계열사와 다방면에 걸쳐 협력사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특히, 농협은 이번 MOU를 통해 공소합작총사가 운영하는 온라인 쇼핑몰 공소e家에 ‘한국관’을 개설하여 모든 상품을 독점 공급하기로 하였으며, 우선적으로 농협홍삼 등 8개 주력 품목을 판매하기로 하였다. 공소합작총사의 중국 내 온라인 매출액은 2016년 기준 연간 67조원이다. 문재인 대통령 방중을 계기로 경제사절단에 동행한 김병원 농협중앙회장은 “한국 농협과 중국 공소합작총사는 ‘농업인 소득 증대 및 복지 증진, 농업의 경쟁력 강화’ 라는 공통된 목표를 가지고 있다”며 “한국과 중국 협동조합을 대표하는 두 기관이 이번 MOU를 통하여 협력을 강화하는 계기를 마

농어촌공사 창립 109주년 기념식 개최

정승 사장 “새로운 100년도 농어촌 발전의 밑거름 되길”

올해로 109주년을 맞은 한국농어촌공사가 지난 100년의 역사처럼 새로운 100년도 농어촌 발전의 밑거름이 될 것을 다짐했다. 지난 7일 한국농어촌공사(사장 정승)는전남 나주 본사에서 ‘창립 109주년 기념식’을 갖고 기후변화 시대 안정적인 농어촌 용수관리와 누구나 살고 싶은 복지 농산어촌 조성에 대한 강한 의지를 밝혔다. 농어촌공사는 1908년 전북 옥구서부수리조합으로 시작했다. 1970~80년대 당시 국민의 염원이었던 먹거리 생산기반 구축과 주곡자급을 실현하고, 1990년대 농업 개방화 시대에 대응한 경쟁력 있는 전업농 육성에 주력했다. 2000년대 이후 공사는 우리 농어촌의 다원적 가치 발굴, 농어촌 생활환경 개선 및 농산업 육성 등 농어촌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기초 인프라를 구축하는 전문 공기업으로 발돋움하고 있다. 올해 공사는 1973년 기상관측 이래 최악의 봄가뭄 극복에 대응해 주도적인 역할을 한 점을 인정받아 공공기관 중 유일하게‘한국정책대상’을 수상했다. 이와 함께 농지연금을 통해 고령 농업인을 위한 사회적 안전망을 구축하고, 2030세대 농지지원사업으 로 차세대 농업 후계자를 양성하는 등 농어촌 고령화에 적극 대응하고 있다. 또한 저수지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