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0 (화)

  • 구름조금동두천 29.6℃
  • 구름많음강릉 25.3℃
  • 구름조금서울 31.3℃
  • 구름조금대전 30.3℃
  • 맑음대구 28.1℃
  • 흐림울산 25.6℃
  • 구름많음광주 29.8℃
  • 흐림부산 27.3℃
  • 구름많음고창 28.7℃
  • 구름많음제주 27.2℃
  • 구름조금강화 29.0℃
  • 구름많음보은 28.5℃
  • 구름조금금산 29.7℃
  • 구름많음강진군 28.9℃
  • 구름많음경주시 26.1℃
  • 구름많음거제 27.2℃
기상청 제공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고]중소식품업체, 업체간 플랫폼기반 협업 활성화 절실
수위탁 거래업체 전체 21% 불과…단순 납품거래 중심 이뤄져 최근 5년간 식품제조업체의 신규 창업체 수 대비 폐업 사업체 수의 비율도 전체 제조업체 평균보다 높게 나타나고 전반적인 재무구조가 악화되는 등 중소 식품업체 경영도 어려운 것으로 파악된다. 2010~16년간 식품제조업은 제조업 대비 종사자 수와 매출액 비중이 각각 8.4%, 6.4%로 증가하여 위상이 제고되었다. 그러나 식품산업 정책을 담당하는 농림축산식품부의 식품산업 관련 예산은 감소하였고 특히 중소 식품업체의 경쟁력강화 예산이 감소하였다. 한편 중소기업 정책을 총괄하는 중소벤처기업부의 관련 예산은 소폭 증가하였지만, 정부 부처별 지원 사업이나 조직 간 협력 체계는 농공상융합형 중소기업 지정·육성사업이나 창업 지원 분야에서 시작하는 수준에 머물러 있다. 중소 식품업체의 판로는 기업 간 거래비중이 높다. 그러나 식품업체의 수위탁 거래업체는 전체의 21%에 불과하며 단순 납품거래를 중심으로 이루어진다. 중소 식품업체의 인력은 여성 비중이 높고 학력은 낮으며, 판매직과 생산직 등의 인력 부족률이 높다. 소규모 식품업체의 40%만 설비투자를 하며, 설비투자는 주로 기존 설비의 보수·확장에 한정된다. 업체





140여개 기업·기관 참여…‘2019 농림축산식품 일자리 박람회’
농어촌공사, 마사회 등 공공기관과 농협 계열사, 농림축산식품분야 민간기업 등 140여개 기업·기관이 참여하는 ‘농림축산식품 일자리 박람회’가 열린다. 농림축산식품부 오는 8월 30일부터 31일까지 양일간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2019 농림축산식품 일자리 박람회’를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농어촌공사, 농수산식품유통공사, 마사회 등 공공기관 19개와 농협 계열사 20개, 농림축산식품 분야 민간기업 100여개 등 총 140여개 기업·기관이 참여하는 이번 박람회는 구직자들의 관심이 높은 기업들을 중심으로 12개 기업·기관의 공개 채용설명회와1:1 채용상담도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공개 채용설명회는농촌진흥청, 농어촌공사, 농수산식품유통공사, 국가식품클러스터지원센터 등 공공기관 4곳과 농협중앙회, NH농협, 산림조합중앙회, ㈜카길애그리퓨리나, 레인보우팜(농업회사법인), 농어촌개발원(농업회사법인), 세이프넷지원센터(사회적협동조합), 시스웍스 민간기업 8곳이 참여한다. 특히 올해는 동원에프앤비, 우아한형제들, 파리크라상, 하림 등 업계를 선도하는 민간기업들의 참여가 예정되어 있어 구직자들에게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농식품부는 오는28일까지 구직자를 대상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