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8 (화)

  • 흐림동두천 19.2℃
  • 흐림강릉 25.6℃
  • 서울 22.3℃
  • 대전 23.4℃
  • 구름많음대구 29.1℃
  • 구름많음울산 26.5℃
  • 구름많음광주 26.0℃
  • 흐림부산 24.3℃
  • 구름조금고창 26.5℃
  • 흐림제주 22.4℃
  • 흐림강화 21.4℃
  • 흐림보은 23.2℃
  • 흐림금산 23.1℃
  • 맑음강진군 27.0℃
  • 구름많음경주시 29.8℃
  • 흐림거제 24.0℃
기상청 제공

라이브 발언대

포토이슈







5월 2일은 ‘오리데이’…“오리, 오너라!”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오는 5월 2일 ‘오리데이’을 맞아 미식남녀를 위한 오리고기 조리법과 자체 개발한 토종오리 품종을 소개했다. 오리고기는 올레산, 리놀렌산 등 유익한 불포화지방산 비율이 높으며, 체내 대사 활동에 꼭 필요한 라이신 등 아미노산이 풍부하고 각종 비타민과 무기질 함량도 높다. 또한 칼륨, 인, 마그네슘 등 무기질과 면역력을 강화하는 비타민A 함량이 높아 두뇌 성장과 환절기 감기 예방,눈 건강에 좋다.동의보감에 따르면 오리고기는 오장육부를 편안하게 해주는 작용을 하면서 신장, 순환기, 호흡기 계통에 두루 좋다고 돼 있다. 농진청은 우리나라 최초의 국산 오리품종인 ‘우리맛오리’을 내놨다. 지난 2013년 보급된 후 기존 토종오리를 대체하고 있으며, 현재 시판중인 토종오리의 90% 이상이 ‘우리맛오리’다. 일반 오리보다 단백질 함량과 보수력(수분 함량)은 높고 전체 지방 함량은 낮다. 가슴살에는 필수지방산인 아라키돈산 등 다가불포화지방산 함량이 높다. 이렇듯 몸에도 좋고 맛도 좋은 오리고기를 다양한 요리로 즐기는 건 어떨까. 오리데이를 맞아 집에서쉽게 즐길수 있는 ‘훈제오리 양장피’와 ‘오리가슴살 스테이크’ 요리법을 소개한다. □ 미식남녀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