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9 (수)

  • 구름많음동두천 2.9℃
  • 구름많음강릉 5.7℃
  • 구름많음서울 3.9℃
  • 구름많음대전 5.6℃
  • 구름많음대구 8.5℃
  • 흐림울산 6.9℃
  • 흐림광주 7.0℃
  • 구름많음부산 7.4℃
  • 흐림고창 5.2℃
  • 구름조금제주 9.0℃
  • 구름조금강화 0.3℃
  • 구름많음보은 1.6℃
  • 구름많음금산 4.1℃
  • 흐림강진군 7.6℃
  • 구름많음경주시 5.9℃
  • 구름많음거제 7.9℃
기상청 제공

전체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농림/산림

더보기
[기고]한국 농촌사회 선진화 디딤돌 공익직불제
우리나라는 1995년부터 세계무역기구(WTO) 농업분야에서 개발도상국 지위를 지속적으로 유지해 오면서 그 간 관세 및 보조금 감축률과 이행기간 등에서 선진국에 비해 혜택을 향유해 오다 지난 해 12월말 정부에서는 “우리경제의 위상, 대내외 여건, 경제적 영향”을 고려해 24년 만에 개발도상국 특혜를 더 이상 주장하지 않기로 했다. 농민단체들은 농업·농촌을 고려하지 않은 정부의 처사를 비판하며 실효성 있는 대책마련을 요구했고, 이에 정부에서는 농민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는 농업대책중 하나로 공익직불제를 도입하겠다고 밝혔다. 그 동안 농업인들에게 지급되었던 농업보조금인 쌀·밭·조건불리직불제를 2020년부터 새롭게 공익직불제로 통합하여 시행하는 것이다. 우리나라에서 공익직불제는 아직 생소하지만, 이미 EU(유럽연합)와 스위스는 ‘녹색직불제’로, 일본에서는 ‘농지유지직불제’라는 명칭으로 공익직불제를 시행해왔다. 국민들이 농업인의 농업활동으로 창출되는 환경보전, 생물다양성 유지, 경관 및 문화 보전 등 농업의 다양한 공익적 기능을 인정하고 공감대를 형성하고 있으며, 이에 따른 농업활동지원도 ‘녹색직불제’, ‘농지유지직불제’라는 명목으로 지급되고 있다. 이에 비해 우리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