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1 (목)

  • 구름많음동두천 12.6℃
  • 구름조금강릉 14.1℃
  • 구름조금서울 13.2℃
  • 구름많음대전 13.1℃
  • 구름조금대구 14.7℃
  • 구름많음울산 14.6℃
  • 구름조금광주 14.7℃
  • 구름조금부산 15.9℃
  • 구름조금고창 13.9℃
  • 구름조금제주 16.8℃
  • 구름조금강화 13.0℃
  • 흐림보은 12.2℃
  • 구름많음금산 12.9℃
  • 맑음강진군 15.5℃
  • 구름조금경주시 14.6℃
  • 구름많음거제 16.9℃
기상청 제공

농식품부-aT, 이스탄불 식품박람회 참가

‘터어키’ 중동시장개척의 교두보…한국농식품 우수성 알려

한국과의 수교 61주년을 맞이한 터키에서 한국 농식품을 알리기 위해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이병호)는 오는 5일부터 8일까지 터키 내 최대 규모의 식품박람회인 ‘2018 이스탄불식품박람회(WFI 2018)’에 참가한다.


올해로 26회째를 맞이하는 이번 박람회는 유럽, 아시아, 아프리카 등 전 세계 식품바이어가 집결하는 B2B 전문 식품박람회로, 지난해 기준 29개국, 약 400개 업체와 1만3000명의 바이어가 내방했다.


aT는 터키 및 인근국가의 바이어를 초청해 박람회에 참가한 한국업체와의 상담을 알선하고 한국 수출업체의 수출입 애로해소를 지원하기 위해 터키 현지자문기관을 박람회장으로 초청해 현장 수출코칭 및 상담을 실시한다.


또 특별홍보관을 운영해 전략품목과 히트상품을 집중 홍보하고, 차와 커피를 즐기는 터키의 문화적 특성을 고려해 한국관 입구에서 홍삼차등 한국 차를 선보인다.


aT는 최근 터키의 건강식품시장 성장세에 대응한 홍삼제품과 김치, 인삼 등 ‘건강식품’ 및 ‘할랄인증 제품’을 선보여 한국식품의 프리미엄․웰빙 브랜드 이미지를 각인시켜 나갈 계획이다.


aT 백진석 식품수출이사는 “터키는 유럽과 아시아를 잇는 관문이자 중동 시장개척의 교두보 역할을 한다”며 “이번 박람회가 터키뿐만 아니라 인근 국가에 한국 농식품의 우수성을 알리는 기회이자 우리 수출업체의 신규시장 개척과 거래선 확대에 좋은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호주·미국 전통장 수출…전통 장류 세계화 주역 이달의농촌융복합산업인으로 우리나라 전통 장류의 세계화에 앞장서고 있는 순창장본가강순옥 대표를 선정했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는 40여년전고추장사업을 시작으로순창장류제조 기능인을 거쳐전통식품명인으로 지정돼현재 지역 특산물을 활용한 고품질 장과, 독자적인 특허기술을 접목한 상품을 개발하며 우리나라의 전통 장류를 세계에 널리 알리고 있는 전라북도 순창군의 ‘순창장본가 영농조합법인’의 강순옥 대표를 10월의 농촌융복합산업인으로 선정했다. 강순옥 대표는 장 맛을 유지하기 위해 순창군에서 생산되는 대두와 태양초고추만을 이용해 고추장을 만든다. 지역 농가와 계약 재배로 약 100톤 가량의 농산물을 구입하며, 질 좋은 원료를 확보하여 농가의 소득 안정에 기여하고 있다. 또한 뽕잎 추출물을 이용한 ‘청국장 제조’ 등다수의 특허를 획득하고, 지역 특산물과 장을 접목한 ‘야콘 장아찌’, ‘당근 고추장’, ‘오디 한식 간장’ 등 전통 고추장의 맛을 재현한 기술력과 품질을 바탕으로 차별화된 제품을 선보이며 지난 ‘14년 미국 수출을 시작으로 올해 호주와 미국으로 1천 4백만 원의 장류와 절임류를 수출하는 등 우리나라 전통 장의 세계화에 앞장서고 있다. 농식품부 최봉순 농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