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3 (금)

  • 구름많음동두천 4.0℃
  • 구름많음강릉 6.5℃
  • 흐림서울 5.1℃
  • 구름조금대전 3.0℃
  • 흐림대구 5.3℃
  • 구름많음울산 6.6℃
  • 구름조금광주 6.1℃
  • 구름조금부산 7.7℃
  • 흐림고창 3.6℃
  • 맑음제주 9.7℃
  • 구름많음강화 6.3℃
  • 구름조금보은 -0.9℃
  • 구름조금금산 4.2℃
  • 구름조금강진군 4.5℃
  • 구름많음경주시 2.5℃
  • 구름조금거제 8.2℃
기상청 제공

인사

전체기사 보기




포토이슈

더보기

업계소식

더보기
연천군 야생멧돼지 폐사체에서 또 ASF 바이러스 검출 “방심 금물”
12월 12일 경기도 연천군 신서면 답곡리에서 발견된 멧돼지 폐사체에서 ASF(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가 또 검출됐다. 이번이 연천에서만 13건째이고 전국적으로는 44건째이다. 이번에 발견된 폐사체는 멧돼지 이동을 막기 위해 아프리카돼지열병 감염·위험지역에 설치해 놓은 2차 울타리 내 농경지에서 12월 11일 환경부 수색팀에 의해 발견됐다. 연천군은 아프리카돼지열병 표준행동지침에 따라 현장을 소독하고 사체를 매몰했다. 멧돼지에서 ASF(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가 검출되는 상황을 고려해 볼때 장기화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멧돼지 포획에 속도가 붙고 있어 추세를 지켜보고 있는 상황이다. 멧돼지에서는 바이러스가 지속적으로 발견되고 있으나 한돈 농장에서는 추가로 발견되지 않고 있는 상황이지만 결코 재발하지 않는다고 보기는 어려운 상황이다. 국립환경과학원은 12월 12일 폐사체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를 확진하고 결과를 관계기관에 통보했다. 정원화 국립환경과학원 생물안전연구팀장은 “2차 울타리 안은 야생멧돼지 아프리카돼지열병 감염 위험성이 큰 지역으로, 감염 폐사체 발견이 더 늘어날 수 있다”라고 말했다. 야생멧돼지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 검출현황 구분 신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