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9 (금)

  • 구름조금동두천 14.6℃
  • 구름조금강릉 16.8℃
  • 연무서울 15.1℃
  • 연무대전 14.3℃
  • 구름조금대구 16.3℃
  • 구름조금울산 16.6℃
  • 구름조금광주 15.7℃
  • 맑음부산 17.2℃
  • 구름조금고창 14.5℃
  • 구름많음제주 16.1℃
  • 맑음강화 14.9℃
  • 구름많음보은 14.8℃
  • 구름많음금산 13.2℃
  • 구름조금강진군 15.6℃
  • 구름많음경주시 16.6℃
  • 구름많음거제 17.0℃
기상청 제공

미국, 캘리포니아 고법 커피에 발암물질 경고문부착 확정

캘리포니아주 ‘법령65’ 위반 근거들며 소송제기

스타벅스를 비롯한 커피 전문점들이 캘리포니아 주에서 판매되는 커피에 암 경고문을 부착해야 한다는 판결이 내려졌다.


지난 7일 미국 캘리포니아 고등법원의 엘리후 벌리 판사는 커피 판매업체들이 커피를 볶는 과정에서 생성되는 잠재적 발암물질인 아크릴아마이드 섭취에 따른 리스크가 커피의 이점으로 상쇄됨을 입증하지 못했다고 전했다.


지난 2010년 비영리단체 독성물질에 관한 교육연구위원회(CERT)는 90여개 커피판매업체들을 상대로 사업체가 암을 일으킬 수 있는 화학물질이 제품에 함유된 사실을 소비자에 경고하도록 하는 캘리포니아주 ‘법령65’를 위반했다는 근거를 들며, 소송을 제기했다.


하지만 스타벅스를 비롯한 많은 커피판매업체들은 이미 이러한 경고문을 표시하고 있었다.


법령65는 암이나 선천적 결핍 또는 기타 생식문제를 유발하는 화학물질의 노출에 대하여 산업체가 소비자에 경고해야 한다고 규정한 주법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감정노동자 스트레스 해소에 ‘산림치유’ 효과 산림치유프로그램이 감정노동자의 스트레스 해소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나타났다.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최근 경북 영주 봉현면 소재 국립산림치유원(원장 고도원)에서 국민건강보험공단 고객센터 상담사 224명을 대상으로 산림치유캠프인 ‘힐링 솔루션(Healing Solution)’ 프로그램을 진행한 결과 스트레스 해소에 긍정적인 효과를 보였다고 6일 밝혔다. 주요 프로그램은 ▲일상과 벗어나 ‘숲으로’(숲길산책, 스모비(smovey) 체조, 해먹 휴식, 수중명상) ▲온전히 ‘나에게로’(와식·소리명상, 꽃차 체험, 소도구 운동) ▲다시 ‘삶으로’(아로마 마사지, 포토스토리 공유) 등으로 2박 3일간 진행됐으며 일상에서 벗어나 자연과의 교감을 통해 상담사들의 지친 감성을 충전하고 건강과 면역력 증진, 정서안정을 꾀하고자마련됐다. 프로그램에 참가한 상담사들의 긍정감정은 향상되고, 부정감정은 감소해 산림치유프로그램이 심신건강 증진에 긍정적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됐다. 김경목 산림교육치유과장은 “이번 연구로 산림치유가 감정노동자의 정서안정과 면역력 증진, 스트레스 해소에 효과적이라는 것이 확인됐다.”라면서 “앞으로도 지속적인 연구를 통해 산림치유의 효과성을 널리 알릴 것”이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