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0 (수)

  • 구름조금동두천 10.6℃
  • 맑음강릉 14.2℃
  • 구름많음서울 12.2℃
  • 맑음대전 12.6℃
  • 구름조금대구 15.9℃
  • 구름많음울산 16.0℃
  • 구름조금광주 13.9℃
  • 구름많음부산 16.8℃
  • 맑음고창 12.8℃
  • 구름많음제주 17.4℃
  • 구름많음강화 9.1℃
  • 구름조금보은 11.8℃
  • 맑음금산 11.7℃
  • 구름많음강진군 14.9℃
  • 흐림경주시 15.8℃
  • 흐림거제 16.7℃
기상청 제공

10월부터 5개월간 AI·구제역 특별방역 총력

정부, 관계부처 상황점검회의
홍남기 실장 “철새 번식지 러시아서 AI 많이 발생”

정부는 AI와 구제역 발생 가능성이 높은 올해 10월부터 내년 2월까지 5개월간 특별방역대책기간으로 정하고, 강도 높은 가축질병 예방활동과 유사시 대응체계 구축 등 총력 방역활동을 전개한다.


정부는 AI·구제역 특별방역대책기간 시행을 앞둔 28일 정부서울청사에서 홍남기 국무조정실장 주재로 농식품부, 행안부, 환경부, 질병관리본부 등 관계부처와 전국 지자체가 참여하는 상황점검회의를 가졌다. 


홍남기 실장은 “지난해 AI·구제역 방역 결과 과거에 비해 현저히 나아진 성적표를 받았지만, 올해는 철새의 번식지인 러시아 지역에서 AI가 예년에 비해 많이 발생하고 있어 긴장의 끈을 늦출 수 없다”고 강조했다.


또 홍 실장은 “올해는 특히 3km 이내 살처분 원칙, 오리 휴지기 등 가축 사육제한 구체화 등 강력하고 선제적인 대책을 차질 없이 추진하고, 축산시설 점검, 소독, 예찰 등 현장의 기본적 방역활동을 철저히 수행해야 한다”고 거듭 당부했다.


과거 구제역 및 고병원성 AI 발생이 많았던 위험시기에 특별방역기간으로 운영하고 있는 가운데 상황실과 특별방역 TF(월 1회 방역추진 점검) 를 운영할 예정이다.


한편 정부는 이날 회의에서 논의된 사항을 반영하고 관계기관 간 협의를 거쳐 조만간 ‘AI·구제역 특별방역대책 기간동안 추진되는 주요 방역대책’을 최종 발표키로 했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