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4 (금)

  • 구름많음동두천 25.7℃
  • 구름많음강릉 33.1℃
  • 박무서울 27.8℃
  • 구름많음대전 30.7℃
  • 구름조금대구 35.1℃
  • 구름많음울산 33.3℃
  • 구름많음광주 32.4℃
  • 구름조금부산 29.8℃
  • 구름많음고창 32.3℃
  • 구름조금제주 35.3℃
  • 흐림강화 24.8℃
  • 구름많음보은 30.5℃
  • 구름많음금산 31.3℃
  • 구름많음강진군 32.4℃
  • 구름조금경주시 35.1℃
  • 구름조금거제 28.4℃
기상청 제공

대규모 간척지서 국내 풀사료 종자 생산 ‘청신호’

농진청, 대규모·기계화로 이탈리안 라이그라스 종자 생산 체계 구축 가능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국내 사료작물로 수입 의존도가 높은 이탈리안 라이그라스(IRG) 종자 자급률을 높이기 위해 간척지를 활용한 국내산 종자 생산 체계 구축에 힘쓰고 있다.

 

IRG는 줄기와 잎이 부드러워 가축이 좋아하며 논뒷그루(답리작)로 재배가 가능해 2010년 5만 6천ha에서 2019년 16만 5천ha로 재배 면적이 급격히 증가했다.

 

현재 국내 연간 IRG 종자 총 소요량은 약 6천 톤으로 연간 200억 원 규모에 달한다. 우리나라에서는 벼 모내기와 IRG 종자 수확시기가 겹치고 수확한 종자의 건조 문제 등으로 인해 일부 농가에서 소규모로 생산하고 있다. 우리나라 농가에 공급되는 IRG 종자의 대부분은 미국 오레곤주에서 생산된 것이다.

 

농촌진흥청은 2018년부터 새만금간척지에서 국내 개발 품종인 ‘코윈어리’와 ‘그린팜’을 시험 재배한 결과, 종자 수량이 외국 품종과 비슷하거나 높은 것으로 확인했다.

 

IRG 종자의 수량 및 품질 향상을 통한 국내 보급 확대를 위해 적정 질소 시비량, 파종방법 등 다양한 재배법 개선연구도 수행했다. 질소비료 시용량은 기존 시용량보다 절반으로 줄이는 것이 생육 기간 중 쓰러짐을 감소시켜 기계 수확에 수월했다.

 

씨뿌림 방법은 줄뿌림보다 점뿌림을 택했을 때 줄기가 튼튼히 자라고, 이삭이 충실히 여물어 종자의 품질이 향상되는 결과를 얻었다. 다만 종자수량에는 차이가 없었다.

 

또한, 종자 생산에서 가장 중요한 수확 후 종자의 건조·선별기술 개발을 위해 기존 곡물 건조기의 활용방안을 모색하고 있으며 국산 건조·선별 시스템 개발 연구도 추진 중이다.

 

김경규 청장은 “간척지를 활용한 대규모 IRG 종자생산단지와 수확한 종자 건조 및 선별 시스템이 조성되면 국내 IRG종자 자급률 향상을 기대할 수 있다”며, “앞으로 간척지에서 현장실증연구 및 시범사업 확대를 통해 다양한 국내 개발 우량종자의 생산 체계를 구축·보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라이프&health

더보기
임업진흥원, ‘나무의사 자격시험 찾아가는 설명회’ 개최
한국임업진흥원(원장 구길본)은 지난 8일 경상대학교 수목진단센터에서 ‘2020년 나무의사 자격시험 찾아가는 설명회’를 개최했다. ‘2020년 나무의사 자격시험 찾아가는 설명회’는 지난 6월 5일부터 10월 31일까지 나무의사 양성기관 및 나무병원 예비창업자 중 희망 단체를 대상으로 진행되며, ‘나무의사 제도이해와 발전 방향’ 등의 정책 내용과 ‘자격시험 소개 및 계획’ 등 운영 방안 등의 내용을 다룬다. 설명회를 희망하는 단체는 참석인원 20명 내외로 참석자 수를 구성하여 담당자 메일(pyojk@kofpi.or.kr)로 신청서를 제출하고 해당 부서(방제교육·자격관리실)와 일정 등을 조율 하면 설명회 개최가 가능하다. 경상대학교 수목진단센터에서 개최된 이번 설명회는 1, 2차에 거쳐 총 2차례 진행되었으며 총 70여명이 설명회에 참석하였다. 이번 설명회에서 진흥원은 설명회 참석자들과 시험 일정, 시험장 확대, 휴식시간 배분, 자격 취득 후 가산점 적용 등의 시험 관련 내용을 상호 소통했다. 구길본 원장은 “이번 설명회가 나무의사 자격시험 수험생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하는 기회였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진흥원은 수험생의 의견을 적극 수용하고 반영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