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14 (일)

  • 구름많음동두천 2.3℃
  • 구름많음강릉 2.9℃
  • 흐림서울 6.7℃
  • 구름많음대전 5.1℃
  • 맑음대구 5.9℃
  • 구름많음울산 8.4℃
  • 구름많음광주 8.5℃
  • 구름많음부산 10.7℃
  • 구름많음고창 2.3℃
  • 구름많음제주 12.1℃
  • 구름많음강화 1.7℃
  • 흐림보은 0.7℃
  • 구름많음금산 1.2℃
  • 구름많음강진군 5.9℃
  • 맑음경주시 1.9℃
  • 구름조금거제 7.2℃
기상청 제공

축산

축산관련 종사자 의무교육 이수기한 6개월 연장

농식품부, 2021년 6월말까지 온라인수강·서면교육 신청해야

URL복사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올해 12월말까지 이수해야 하는 축산관련종사자 의무교육의 이수기한을 2021년 6월말까지 6개월 연장한다고 밝혔다.

 

이번 축산관련종사자 교육기한 연장은 코로나19 확산 및 가축전염병 발생 등으로 집합교육이 중단됨에 따라 미 이수자의 교육을 위해 필요한 조치로 추진된다.

 

이번 조치는 2020년 말까지 축산법에 따른 의무교육을 이수하지 않은 축산업허가자와 축산차량등록자에게 2021년 6월말까지 온라인교육을 이수토록 하되, 고령 축산농가가 희망할 경우, 서면교육도 가능하도록 할 계획이다.

 

이달말까지 의무교육을 이수하지 못한 축산관련종사자(축산업허가자, 축산차량등록자)는 2021년 6월말까지 온라인교육을 수강하거나 교육기관을 방문하여 서면교육을 신청하면 된다.

 

이번 교육기한 연장 조치는 축산관련종사자 16만명 중 2020년 말까지 의무교육을 이수하지 못한 2만 여명에게 적용된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 및 ASF?AI 등 가축전염병의 발생으로 집합교육이 중단됨에 따라 축산농가들이 온라인으로 교육을 이수할 수 있도록 하고, 온라인교육이 어려운 고령축산농가를 위해 서면교육도 추진하게 되었다”고 하면서, “앞으로 여건변화에 대응하여 축산종사자 교육의 효과성을 높일 수 있도록 교육내용과 교육방법을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라이프&health

더보기
‘2021 대한민국우수품종상’ 출품품종 접수…3월 3일 마감
국립종자원(원장 최병국)은 우리나라 종자분야 최고 권위의 상인 2021년도 ‘대한민국우수품종상 대회’ 출품 품종을 접수 받는다고 밝혔다. 대한민국우수품종상은 국내 육종저변을 확대하여 육종가의 육종의욕을 높이고 수출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매년 국내 육성품종 중에서 우수한 품종을 선발하여 시상한다. 시상내역은 대통령상 1점, 국무총리상 2점,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 5점 등 총 8점이다. 부상으로 대통령상 5천만 원, 국무총리상 각 3천만 원,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 각 1천만 원의 시상금이 수여된다. 출품대상은 최근 10년간(과수·임목류 15년) 국내에서 육성된 모든 품종으로 품종보호 등록 또는 국가품종목록에 등재된 식량, 사료, 채소, 화훼, 과수, 버섯, 특용, 산림 등 모든 작물이다. 다만, 수출품종상은 국내에서 육성된 품종이면 품종보호권 설정·등록 또는 국가품종목록 등재를 하지 않아도 출품이 가능하다. 출품신청은 국가 또는 지방자치단체 육종기관, 종자업체, 개인육종가, 대학, 단체 등 누구나 할 수 있다. 신청기간은 지난 1월 28일부터 3월 3일(35일간)까지이며, 국립종자원으로 직접 방문하거나, 우편 또는 누리집을 통해 신청 가능하다. 국립종자원 안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