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4 (월)

  • 구름많음동두천 27.8℃
  • 구름조금강릉 25.8℃
  • 구름많음서울 27.1℃
  • 맑음대전 30.0℃
  • 구름조금대구 32.5℃
  • 구름조금울산 29.1℃
  • 구름많음광주 27.8℃
  • 구름많음부산 25.0℃
  • 구름많음고창 27.2℃
  • 맑음제주 28.0℃
  • 구름조금강화 25.0℃
  • 구름조금보은 29.6℃
  • 구름조금금산 29.2℃
  • 구름많음강진군 26.9℃
  • 구름조금경주시 33.1℃
  • 구름많음거제 24.7℃
기상청 제공

업계소식

마사회 제주목장, 자율주행 트랙터 본격 테스트베드 개발·운행 개시

마사회-LS엠트론社 실무협의체 발족
자율주행 트랙터 본격 테스트베드 개발 착수·운행

 

말산업 육성 전담기관인 한국마사회(회장 정기환)가 LS엠트론社와 협력을 통해 말산업 맞춤형 자율주행 트랙터 ‘SmarTrek’의 테스트베드 운행을 개시했다고 밝혔다.

 

지난 8월 자율주행 트랙터 개발을 위해 한국마사회와 LS엠트론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후 실무협의체를 발족하여 기술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양 기관 기술과 현장 등 분아별 전문가들이 모인 실무협의체에서는 말산업 현장에 최적화된 트랙터 개발을 목표로 정기적인 논의가 지속되고 있다.

 

자율주행 트랙터는 대규모 방목 초지에서 운전자의 조작 없이 스스로 초지관리 업무를 수행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구체적으로는 ▲자동속력조절 ▲원터치 자동 경로 생성 ▲장애물 인식 회피 운행 ▲작업기 자동 제어 등이다. 초지뿐만 아니라 경주로에서도 활약할 예정이다. ▲多변수 주행경로 생성 ▲작업기 소프트 랜딩 ▲추종 알고리즘 강화 ▲펜스 밀접 주행 고도화 등의 경주로 맞춤 기능이 내년 말까지 개발이 완료되어 말산업 현장에 적용이 될 것으로 보인다.

 

9월말 자율주행 트랙터 2대가 한국마사회 제주목장에 입고되어 실전 테스트에 돌입했다. 그리고 지난 10월 19일 한국마사회 제주목장에서는 현장 실무자들을 대상으로 자율주행 트랙터 활용 교육이 진행됐다. 작업자가 직접 운행 경로를 설정해 자율주행까지 조작하였고, 원격 제어 장치를 통해 무인 운행도 체험하였다. 교육에 참여한 한국마사회 제주목장 관계자는 “자율주행 트랙터가 성공적으로 개발된다면 육성마 및 기승자 모두에게 안전한 조련 환경을 제공할 뿐만 아니라 현장의 피로도 감소에도 매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감을 밝혔다.

 

다음날인 20일에는 렛츠런파크제주에서도 자율주행 트랙터의 테스트베드 주행 검토가 이루어졌다. 펜스로 둘러쌓인 경주로는 초지보다 평탄하고 경계가 분명하기 때문에 자율주행 기술 적용에 보다 용이할 것으로 보인다. 경주로 관리 담당자는 “우천·혹한·폭설 등으로 24시간 철야작업이 필요한 경주로 작업 환경에 특히 유용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실사용 검토 소감을 밝혔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