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10 (목)

  • -동두천 19.6℃
  • -강릉 23.0℃
  • 구름조금서울 19.2℃
  • 맑음대전 22.9℃
  • 맑음대구 24.0℃
  • 맑음울산 16.4℃
  • 맑음광주 22.4℃
  • 맑음부산 16.1℃
  • -고창 18.0℃
  • 맑음제주 18.3℃
  • -강화 12.7℃
  • -보은 22.7℃
  • -금산 22.2℃
  • -강진군 21.0℃
  • -경주시 23.5℃
  • -거제 18.0℃
기상청 제공

농어촌公, 풍년농사 기원 2018년 고풍저수지 통수식

기후변화 대응 안정적인 영농활동 지원·농어촌용수 공급체계 마련

기후변화에 대응한 안정 영농과 풍년농사를 기원하는 2018년 고풍저수지 통수식이 충남 당진에서 있었다.


한국농어촌공사(사장 최규성)는 9일 성일종 국회의원, 이상목 서산시 건설도시국장, 지자체 의원, 지역주민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충남 서산 고풍저수지에서 2018년도 통수식을 개최하고 해를 거듭 할수록 강도를 더해가는 가뭄 등 기후변화에 대한 해결과제로 다각적인 수자원관리 체계를 마련, 농업인의 안정적인 영농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최규성 사장은 통수식에서 “최근 기후변화로 인해 가뭄과 홍수 등이 빈발하고, 평야부와 산간지대 등 지역적 여건이 달라 물 수급 방법과 지역주민의 요구도 다양해지고 있다.”며, “공사는 한정된 수자원의 활용성을 더욱 높여 농업인의 안정적인 영농활동 지원은 물론, 농어촌지역의 생태환경적 가치를 높일 수 있는 농어촌용수 관리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공사는 충남 서해안과 북부지역의 가뭄 해소를 위해 2020년까지 아산호~삽교호~대호호의 물길 연결을 추진 중이며 이를 통해 25,419ha의 농경지에 안정적인 용수를 공급할 계획이다. 또한 서산·태안 3개 지구(송현, 금학, 산성)에 양수장, 용수로 등을 신설, 추가 수자원 확보도 추진 중에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이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