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1 (목)

  • 맑음동두천 8.6℃
  • 맑음강릉 9.9℃
  • 맑음서울 10.2℃
  • 흐림대전 12.2℃
  • 맑음대구 12.5℃
  • 구름조금울산 10.8℃
  • 맑음광주 10.9℃
  • 구름많음부산 12.6℃
  • 구름많음고창 11.2℃
  • 구름조금제주 15.9℃
  • 맑음강화 7.5℃
  • 맑음보은 9.6℃
  • 구름조금금산 9.2℃
  • 맑음강진군 11.3℃
  • 구름많음경주시 12.0℃
  • 구름많음거제 14.2℃
기상청 제공

“도드람한돈 먹고 V-리그 대장정 불꽃 투혼”

도드람, 2018발리볼네이션스리그 앞두고 배구 국가대표 선수단과 고기파티 진행



10일 경기도 이천에 위치한 도드람테마파크 1층 바비큐하우스장에서 배구 국가대표 선수들이 모여 삼겹살, 목살 등 한돈을 구워 먹으며 덕담을 나누는 등 이야기꽃을 피우는 시간이 마련됐다.

2018 FIVB 발리볼네이션스리그(이하 VNL)를 앞두고 프로배구 V-리그 타이틀스폰서인 한돈 브랜드 도드람(조합장 이영규)이 배구 선수들의 체력증진과 사기진작을 위해 고기파티 행사를 열었다.

이영규 조합장은 “국가대표 남녀배구선수들이 도드람 만찬행사에 모두 참석해주어 매우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선수들이 도드람한돈을 먹고 힘차게 경기할 수 있기를 바라고, 앞으로도 도드람은 대한민국배구협회와의 파트너십 강화에 적극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에는 도드람양돈농협 이영규 조합장과 대한민국배구협회 오한남 회장, 차해원 감독, 신동인 코치, 김연경, 양효진 등 여자국가대표 선수단 25명과 김호철 감독, 문성민, 전광인 등 남자 국가대표선수단 24명이 참석해 도드람이 제공한 삼겹살, 목살, 항정살, 등심덧살 등 도드람한돈의 다양한 부위를 먹으며 서로를 격려했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호주·미국 전통장 수출…전통 장류 세계화 주역 이달의농촌융복합산업인으로 우리나라 전통 장류의 세계화에 앞장서고 있는 순창장본가강순옥 대표를 선정했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는 40여년전고추장사업을 시작으로순창장류제조 기능인을 거쳐전통식품명인으로 지정돼현재 지역 특산물을 활용한 고품질 장과, 독자적인 특허기술을 접목한 상품을 개발하며 우리나라의 전통 장류를 세계에 널리 알리고 있는 전라북도 순창군의 ‘순창장본가 영농조합법인’의 강순옥 대표를 10월의 농촌융복합산업인으로 선정했다. 강순옥 대표는 장 맛을 유지하기 위해 순창군에서 생산되는 대두와 태양초고추만을 이용해 고추장을 만든다. 지역 농가와 계약 재배로 약 100톤 가량의 농산물을 구입하며, 질 좋은 원료를 확보하여 농가의 소득 안정에 기여하고 있다. 또한 뽕잎 추출물을 이용한 ‘청국장 제조’ 등다수의 특허를 획득하고, 지역 특산물과 장을 접목한 ‘야콘 장아찌’, ‘당근 고추장’, ‘오디 한식 간장’ 등 전통 고추장의 맛을 재현한 기술력과 품질을 바탕으로 차별화된 제품을 선보이며 지난 ‘14년 미국 수출을 시작으로 올해 호주와 미국으로 1천 4백만 원의 장류와 절임류를 수출하는 등 우리나라 전통 장의 세계화에 앞장서고 있다. 농식품부 최봉순 농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