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14 (월)

  • -동두천 16.7℃
  • -강릉 24.8℃
  • 연무서울 16.6℃
  • 박무대전 17.2℃
  • 맑음대구 22.2℃
  • 맑음울산 22.7℃
  • 연무광주 21.0℃
  • 연무부산 21.2℃
  • -고창 19.5℃
  • 박무제주 19.3℃
  • -강화 13.0℃
  • -보은 19.2℃
  • -금산 17.7℃
  • -강진군 22.2℃
  • -경주시 23.4℃
  • -거제 24.0℃
기상청 제공

영국, 주류에 암 위험성 경고표시 섭취감소 유도

암 이외 알코올이 건강에 미치는 치명적 경고 무시

리서치업체 Global Drugs Survey 조사에 따르면, 암 위험성을 경고하는 움주 경고 라벨은 일부 사람들에게 주류섭취를 재고하도록 만들 수 있다고 한다.


그러나 대부분의 사람들은 암 이외에 알코올이 건강에 미치는 치명적인 영향에 관한 다른 경고들은 무시할 것으로 보인다.


이 회사는 44개국 13만명이 온라인으로 참여한 연례 설문조사에서 약물과 알코올 이용, 위험, 피해에 관해 질문했다.


조사관들은 담배의 경고그림의 성공을 고려해 잉글랜드 내 3600명의 응답자를 대상으로 와인, 맥주, 스피릿 병에 부착된 경고표시의 잠재적 영향을 살펴봤다.


조사관들은 보건 전문가들과 함께 ‘심장병은 과음하는 사람들의 주요 사망 원인입니다’에서부터 ‘와인 한 병 또는 맥주 6병은 햄버거와 감자튀김만큼의 칼로리를 포함하고 있습니다’까지 7가지의 서로 다른 보건 경고를 고안했다.


대부분의 사람에게 효과가 있는 경고 문구는 ‘음주를 줄일수록 암 7종의 발병위험이 줄어듭니다’로 나타났다.


잉글랜드의 3600명 응답자 중 40%는 해당 문구가 음주를 줄이는 데 영향을 미치거나 미칠 것이라고 응답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이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