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3 (금)

  • 구름많음동두천 4.0℃
  • 구름많음강릉 6.5℃
  • 흐림서울 5.1℃
  • 구름조금대전 3.0℃
  • 흐림대구 5.3℃
  • 구름많음울산 6.6℃
  • 구름조금광주 6.1℃
  • 구름조금부산 7.7℃
  • 흐림고창 3.6℃
  • 맑음제주 9.7℃
  • 구름많음강화 6.3℃
  • 구름조금보은 -0.9℃
  • 구름조금금산 4.2℃
  • 구름조금강진군 4.5℃
  • 구름많음경주시 2.5℃
  • 구름조금거제 8.2℃
기상청 제공

한돈자조금, 복지 사각지대 서울시민에게 통큰 한돈 기부

“힘든 여름 보낸 소외계층에게 희망을”…서울시에 3억 상당 한돈 전달


한돈농가들이 복지 사각지대에 놓여있는 서울 시민들을 위해 통큰 한돈 기부에 나섰다.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하태식)는 28일 서울시청에서 김원이 서울시 정무부시장, 하태식 한돈자조금관리위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한돈 기부 전달식을 갖고 약 3억원 상당의 한돈을 전달했다.


이날 기부된 한돈은 앞다리 24톤, 뒷다리 36톤 등 총 60톤이 전달됐으며, 서울시 푸드뱅크를 통해 어려운 이웃들에게 배분될 예정이다.


이날 기부식에는 김원이 정무부시장, 하태식 위원장 외에도 이정배 서울경기양돈조합장, 손종서 한돈협회 부회장, 정상은 한돈자조금 사무국장 등이 참여해 한돈농가의 입장을 전달하고 기부의 의미를 전했다. 이번 행사는 한돈자조금에서 주최하고 대한한돈협회에서 주관했다. 

 

하태식 위원장은 “대한민국 대표 식재료인 한돈을 제공해 어려운 이웃들에게 건강과 희망을 전하고자 이번 기부를 실천하게 됐다”며 “한돈농가들은 국민들의 한돈 사랑에 보답하고자 앞으로도 지속적인 사회공헌활동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원이 정무부시장은 “서울시는 복지 사각지대 시민들의 삶에 힘을 드릴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이번 한돈농가의 기부는 여름철 영양보충이 필요한 이웃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기부 전달식은 최근 아프리카돼지열병의 위협과 돈가하락으로 한돈 농가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농가보다 더 힘든 여름을 보내고 있는 소외계층에게 한돈을 통한 영영공급과 희망을 전달하자는 한돈농가들의 의견이 모아져 진행하게 됐다.


그동안 한돈자조금은 지난 7월말부터 8월초까지 ‘한돈 나누기, 행복 더하기’ 캠페인을 열고 전국의 소외계층에게 약 700톤, 30억원치의 한돈을 기부한바 있다.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라이프&health

더보기
전국 147개 자연휴양림 ‘예약부터 결제까지’ 한번에
유명산, 천보산 등 전국 147개 자연휴양림을 예약부터 결제까지 한번에 처리할수 있는 서비스가 제공된다.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전국의 모든 자연휴양림을 한 곳에서 예약하고 결제까지 할 수 있는 통합 플랫폼 ‘숲나들e’ 서비스를 이달 18일부터 본격적으로 시작한다고 11일 밝혔다. 자연휴양림은 전국에 170개(국립 43, 공립 104, 사립 23)가 운영 중이며, 연간 약 1,500만 명이 이용하고 있는 대표적인 산림휴양시설이다. 그간 전국 자연휴양림 170개가 운영 주체마다 각각 운영되고 있어 예약시스템은 123개나 존재하게 되었고, 운영정책마저 제각각으로 국민들에게 혼란을 주고 있었다. 이에 자연휴양림 통합예약 플랫폼 구축을 위하여 산림정책 국민멘토단을 운영하는 등 국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였고, 이름도 국민이 직접 참여하여 ‘숲나들e’로 정해졌다. 지난해부터 자연휴양림의 통합 정책을 마련하고자 국민들과 공·사립 휴양림 운영자 등의 의견을 반영하여 올해 1월 표준정책을 제정하였고, 6월부터 ‘숲나들e’를 시범운영하며 이용자들의 불편사항을 개선하고 있다. 올해 3월 카카오와 업무협약을 체결해 내년 1월부터는 카카오의 인공지능인 ‘카카오 i’를 통해 음성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