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03 (화)

  • 흐림동두천 25.2℃
  • 흐림강릉 21.6℃
  • 흐림서울 25.1℃
  • 대전 22.9℃
  • 대구 20.8℃
  • 천둥번개울산 21.5℃
  • 광주 22.8℃
  • 흐림부산 23.4℃
  • 흐림고창 23.5℃
  • 제주 24.7℃
  • 구름많음강화 25.0℃
  • 흐림보은 22.0℃
  • 흐림금산 21.3℃
  • 흐림강진군 23.9℃
  • 흐림경주시 21.1℃
  • 흐림거제 23.6℃
기상청 제공

식품/유통

[그래픽뉴스]이른 추석엔 멜론·복숭아 구입 증가…홍삼 ‘대표 명절선물’

농진청, 2010~2018년 추석 농산물 구매패턴 분석
추석 2주전 소고기·감귤·바나나 소비 증가
즉석밥·조리 된 양념육 등 소고기 가공품은 명절에도 강세


올해처럼 추석이 빠를 경우 멜론, 복숭아, 포도 구입이 증가했으며 소고기와 홍삼은 꾸준하게 구매량이 늘어 명절 대표 농식품으로 자리매김했다.  사과·배 소비는 추석 전 급증 후 일시적으로 소비정체 현상을 겪는 것으로 분석돼 이를 반영한 출하전략이 필요한 것으로 지적됐다.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소비자의 농식품 구매자료 및 설문조사를 바탕으로 2010~2018년 추석 전 농산물 구매패턴을 분석한 결과를 발표했다.


2010년 이후 추석 전 2주간 구입액 상위품목 중 소고기, 감귤, 바나나는 늘고, 포도, 복숭아는 줄어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9년간 소고기는 39.4%, 감귤은 68.8%, 바나나는 40% 증가했으나, 포도(-26.5%), 복숭아(-30.8%)는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구매가 눈에 띄게 증가한 제품은 홍삼인 것으로 나타났다. 홍삼제품 구입액은 ’10∼’12년 평균 1,625원에서 ’16∼’18년 3,121원으로 약 92% 증가해 가공식품 중 가장 소비가 많이 늘어 대표 명절선물로 자리매김했다.

 
즉석밥, 조리 된 양념육 등 소고기 가공품, 즉석·냉동식품 등의 구입액이 명절에도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즉석밥의 경우 지난 9년간 약 39.4% 구입액이 늘어났고, 소고기 가공품과 즉석·냉동식품도 각각 62.8%, 52.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9년간 추석이 빠를 경우, 멜론, 복숭아, 포도 구입액이 증가한 반면 사과·배의 소비패턴이 연도별 추석시기에 따라 변화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멜론 구입액은 평소 대비 추석 전 가구당 구입액이 97% 증가하고, 복숭아 174%, 포도 142%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추석이 빠를 경우, 멜론, 복숭아, 포도 구입액이 증가하고 사과·배 소비패턴은 추석 전 구매가 급증한 후 소비감소 현상이 나타나 이에 대한 대응책 마련이 필요하다고 농진청은 밝혔다. 


이밖에도 제수용품으로 멜론, 바나나, 수박, 외국과일 등 새로운 품목이 이용되고 있고, 추석 선물세트 구입 시 과일은 혼합세트보다는 단품을, 가공식품은 혼합세트를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처럼 빠른 추석에는 대부분의 소비자들이 과일의 품질불량을 걱정하는 응답이 높았으며, 특히 당도, 덜 익음 등 주로 맛과 관련된 품질을 우려한 것으로 조사돼 소비자의 요구를 충족시기키 위한 품종 및 재배기술 개발등의 노력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관련기사



가을은 사슴의 번식기…적절한 사양관리가 소득과 직결
사슴은 다른 가축처럼 연중 어느 때나 발정이 와서 임신이 되고 분만을 하는 것이 아니라 낮의 길이가 짧아지는 가을철에 번식활동을 하는 동물로 8월 하순부터 12월 사이에 평균 19~23일 주기로 발정이 온다.이 번식계절에 적절한 사양관리로 번식률을 높이면 농가소득 향상에 도움이 된다.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사슴은 번식기인 가을철 사양관리에 따라 농가 경영 성과가 달라지는 만큼 농가의 세심한 관리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암사슴 사양관리 요령> 가을철이 되면 암사슴은 포유기가 되고 번식계절이 돼 발정이 오고 교배를 하게 된다. 이 시기에는 수사슴의 녹용성장기보다도 더 많은 영양소 요구량이 필요하며, 이 시기의 사양관리 수준이 암사슴 사육농가의 경영성과를 좌우하게 된다. 암사슴의 번식률을 높이기 위해서는 분만과 포유로 줄어든 체중을 회복시켜야 한다. 체중을 늘리기 위해 너무 많은 곡물사료를 주어 지나치게 살이 찌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포유 등에 의해 부족해진 비타민과 광물질은 첨가제로 사료에 섞어 먹인다. 세심하게 관찰해 정확한 발정주기를 파악하고 건강상태를 고려해 번식시기를 조절할 필요가 있다. 새끼를 낳은 암사슴은 새끼사슴(자록)에게 젖을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