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9 (화)

  • 맑음동두천 4.2℃
  • 맑음강릉 6.1℃
  • 맑음서울 3.8℃
  • 구름많음대전 5.4℃
  • 맑음대구 7.3℃
  • 맑음울산 8.3℃
  • 구름많음광주 6.8℃
  • 맑음부산 10.1℃
  • 흐림고창 7.4℃
  • 흐림제주 10.8℃
  • 맑음강화 4.2℃
  • 흐림보은 3.9℃
  • 구름많음금산 3.8℃
  • 흐림강진군 8.2℃
  • 맑음경주시 8.0℃
  • 구름조금거제 10.8℃
기상청 제공

[일문일답]이달의 농촌융복합산업인, 슬지제빵소 김슬지 대표

전통 발효기술로 만든 오색찐방으로 해외진출까지 성공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9월의 농촌융복합산업인으로 전라북도 부안군 농업회사법인(유) 슬지제빵소의 김슬지 대표를 선정했다. 


김슬지 대표는 ‘2代가 함께하는 바른 먹거리 기업 성장’을 목표로 전통 발효기술을 계승,  오색찐빵·크림치즈찐빵 등 다양한 찐빵을 개발해 어른들의 간식이라는 편견을 깨고 젊은 소비층에게까지 인기가 높다. 우리밀, 팥, 소금 등 100% 지역 농산물을 사용하고 지역농가와 동반성장하는 슬지제빵소는 국내 유명 제빵프랜차이즈 및 해외 진출에 성공해 지난해는 철탑산업훈장을 수여받는 등 농촌융복합산업화를 이룬 대표적 청년농업인 성공모델로 자리 잡았다.


■ 현재 슬지제빵소는 어떻게 운영되고 있나?

-슬지제빵소는 전통 발효기술을 계승하고 빵류·앙금류 식품위해요소 중점관리기준(HACCP) 인증을 획득해 제품의 안정성을 확보했다. 또한 제조과정을 체험할 수 있는 교육장을 마련하고 우리밀 빵, 발효소금 만들기 등 지역특산품을 활용한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국산 농산물의 우수성 홍보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끊임없는 연구노력과 신제품 개발로 다수 특허 및 인증을 획득한 걸로 아는데

-발효종·발효액·누룩 등을 활용하고 발아된 팥에 뽕잎을 가미해 영양을 배가 시킨 기능성 팥 앙금을 개발하는 등 다양한 제조특허를 취득했다. 아울러 팥앙금·팥물 등 단순가공 제품 뿐만 아니라 산학협력으로 간편식 디저트를 개발하는 등 국산 팥 부가가치 향상 및 자급률 제고에도 앞장서고 있다.



슬지제빵소 제품들은 어디에서 만날수 있나?

-현재 슬지제빵소는 유명호텔·제빵프랜차이즈 등에 납품, 연매출 약 9억 원의 성과를 올리며 TV·언론·경연대회 등에 자주 소개되는 등 지역 소규모 경영체로써 큰 성장 가능성을 보여주고 있다. 2016년부터는 온라인 판매(스토어팜·자사쇼핑몰 등)로 판로 다변화를 시도하고 있으며 직영 판매점을 추가 개설하는 등 제품 브랜드 강화에 나서고 있다.


지역 상생노력으로 지역을 대표하는 경영체로 성장했는데.

-지난 2004년부터 매주 부안 송산효도마을에 찐빵을 기부하고 봉사활동을 하고 있으며, 장학재단에도 매월 기부금을 전달하는 등 지역과 상생해왔다. 또한 제조과정 연계 체험시설을 구축하고 농생명산업 진로체험, 곰소소금을 이용한 발효소금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해 지난해에는 약 7만 명이 방문하는 등 지역을 대표하는 기업으로 발돋움하고 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