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8 (화)

  • 흐림동두천 9.6℃
  • 흐림강릉 7.9℃
  • 흐림서울 9.7℃
  • 구름많음대전 10.1℃
  • 흐림대구 10.0℃
  • 흐림울산 8.8℃
  • 구름많음광주 11.5℃
  • 구름많음부산 11.4℃
  • 구름많음고창 10.4℃
  • 흐림제주 10.8℃
  • 흐림강화 9.6℃
  • 흐림보은 8.9℃
  • 구름많음금산 9.6℃
  • 구름많음강진군 11.3℃
  • 흐림경주시 9.3℃
  • 흐림거제 10.6℃
기상청 제공

“건강기능식품산업·회원사 성장위한 환경조성 앞장”

협회, 지난해 일동제약 등 38곳 회원사 가입
시장 규모 4조6천억 규모·총 회원사 224개

한국건강기능식품협회(회장 권석형)는 지난 한해 38곳이 회원사로 가입하면서 전체 회원사가 224개사로 늘었다고 최근 밝혔다.


건기식협회는 국내 건강기능식품 업계를 대표하는 단체로서 지난 1988년 설립됐다. 건강기능식품 산업발전과 국민건강 증진에 기여한다는 비전 아래, 정책연구 등 합리적 제도 개선 활동, 기능성 표시·광고 사전심의와 건강기능식품 영업자 법정 교육 등 정부 위탁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최근 건강기능식품 시장이 4조6000억원 규모로 가파른 성장세를 이어오며 건기식협회의 회원사 수도 지속적으로 늘고 있다. 지난해 일동제약, 씨제이헬스케어, 빙그레, 교원더오름 등 38개사가 새로 가입해, 총 회원사 수는 224개가 됐다.


협회의 회원사로 가입하면 총회 출석 권한과 의결권을 부여 받음과 동시에 △정책·제도개선을 위한 의견수렴 및 개진 등 입법 활동 △각종 건강기능식품 산업 행사(국내·외 박람회, 세미나, 워크숍, 설명회 등) 우선 참여 및 비용 지원 △정책·기술·홍보·유통선진화·국제교류 총 5개 분과위원회 참여 △관련 법령 및 고시, 매출액보고서 등 각종 시장정보 수시 제공 △홍보마케팅 및 수출 지원 등 다양한 혜택이 제공된다.


건기식협회 관계자는 “건강기능식품이 미래 고부가가치 성장 산업으로 주목 받으면서 시장에 참여하는 기업도 늘고 있다”면서 “우리 협회는 산업과 회원사가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배너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