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7 (화)

  • 구름많음동두천 5.4℃
  • 맑음강릉 12.9℃
  • 박무서울 7.6℃
  • 맑음대전 7.5℃
  • 맑음대구 11.1℃
  • 맑음울산 10.6℃
  • 맑음광주 7.7℃
  • 맑음부산 12.1℃
  • 맑음고창 5.1℃
  • 맑음제주 12.4℃
  • 구름조금강화 7.2℃
  • 맑음보은 4.1℃
  • 맑음금산 4.6℃
  • 맑음강진군 8.4℃
  • 맑음경주시 11.4℃
  • 맑음거제 11.5℃
기상청 제공

외국인 근로자 위한 ‘젖소 사양관리 지침서’ 배부

농진청, 목장관리 과정 만화로 정리…5개 국어로 발간


최근 고령화 등으로 인한 일손부족 해결을 위해 외국인 근로자를 고용하는 곳이 지속적으로 늘고있는 추세다. 특히 축산분야도 다른 업종과 마찬가지로 일손을 구하지 못해 외국인 근로자의 의존도가 높다. 이런 상황에서 외국인 근로자와 소통을 위해 목장관리 과정을 만화로 정리한 젖소 사양관리 지침서가 발간돼 화제다.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낙농업 현장에서 일하는 외국인 근로자의 젖소 사양관리 이해도를 높이고 농장주와의 원활한 소통을 위해 젖소 사양관리 매뉴얼을 5개 국어로 발간했다고 4일 밝혔다.


고용허가제 고용동향에 따르면 일손부족 해결을 위해 외국인 근로자를 고용하는 축산농가가 꾸준히 늘고있는 추세다. 축산업 현장 외국인 근로자 고용허가 신청건수는 연 평균 12%씩 증가해, 지난해 12월 기준 고용허가제에 따른 농축산업 분야 외국인 근로자는 약 24,500명이며, 이 중 축산업 분야는 약 9,600명에 이른다.

  

이번에 발간된 매뉴얼에는 국립축산과학원이 수행한 연구결과를 반영해 송아지 관리부터 육성우, 착유우, 건유우 관리 등 목장관리 전반의 과정을 정리, 만화 형태로 내용을 정리해 재미를 더하고, 전문용어 설명도 덧붙여 이해하기 쉽게 꾸몄다.


다양한 국적의 근로자를 위해 영어, 태국어, 네팔어, 베트남어, 캄보디아어 5개 국어로 각각 제작했으며, 농장주와 외국인 근로자가 내용을 공유할 수 있도록 한국어와 외국어를 동시에 실었다. 


젖소 사양관리 매뉴얼은 각 도농업기술원과 시군농업기술센터 등 유관기관에 배부할 계획이며 농촌진흥청 농업과학도서관 누리집(lib.rda.go.kr)에서 PDF 파일로도 받아 볼 수 있다.

 

한편 국립축산과학원은 양돈 사양관리 지침을 캄보디아어와 영어 등 5개 국어로 제작·보급한 바 있으며 앞으로 외국인 근로자가 많이 종사하는 축종은 추가로 외국어 책자를 발간할 계획이다.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라이프&health

더보기
실용화재단, 농림축산식품 기술사업화 종합정보망 개편 오픈
농업기술실용화재단(이사장 박철웅)은 ‘농림축산식품 기술사업화 종합정보망(www.nati.or.kr, 이하 종합정보망)’의 기능을 고도화해 6일 리뉴얼 오픈한다고 밝혔다. 기존에도 종합정보망을 통해 기술이전을 신청할 수 있었지만 기술이전 계약 처리기간이 오프라인 신청(우편, 방문접수)이나 온라인 신청이 동일하게 4주의 시간이 소요되어 대부분 오프라인 접수로 계약이 이루어져 왔다. 하지만 재단은 최근 3년 연속 1,000건 이상의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하는 등 가파르게 증가하는 기술이전 고객의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시스템을 고도화했는데, 특히 온라인 신청 시 처리시간을 단축하고 신청자가 SMS 알림 등을 통해 실시간으로 처리진행 사항을 확인 가능하도록 개선했다. 이에 따라 온라인을 통해 농식품분야 기술이전을 신청하는 기업은 신청서 등 서식 작성 및 원본제출 부담이 줄어들고, 발명기관 연구자도 공문생성 및 오류발생이 최소화되어 행정력 및 시간소요에 따른 업무처리 지연을 방지할 수 있게 됐다. 또한, 종합정보망에서는 이번 기술이전 기능 고도화에 따라, 기존 단순 특허정보검색에서 기술이전 가능여부, 거래조건(유상, 무상) 등 검색기능이 추가되어 기술이전까지 동일 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