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7 (화)

  • 맑음동두천 26.7℃
  • 구름많음강릉 25.0℃
  • 맑음서울 27.6℃
  • 맑음대전 28.1℃
  • 구름조금대구 25.8℃
  • 구름조금울산 24.8℃
  • 맑음광주 27.2℃
  • 맑음부산 25.4℃
  • 맑음고창 26.0℃
  • 구름많음제주 25.2℃
  • 맑음강화 25.4℃
  • 맑음보은 25.2℃
  • 맑음금산 26.7℃
  • 구름조금강진군 27.0℃
  • 구름조금경주시 23.9℃
  • 맑음거제 25.0℃
기상청 제공

농진청, 2023년 예산안 1조 2,525억원 확대 편성

국정과제 이행 지원과 현안 문제 해결에 중점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은 2023년 예산안을 올해(1조 1,893억 원)보다 632억 원(5.3%) 증가한 1조 2,525억 원으로 편성하여 국회에 제출한다고  밝혔다. 

 

농촌진흥청은 2023년도 예산안을 토대로 농업·농촌의 어려움을 극복하고, 지속 가능한 농업 구현을 위한 식량주권 확보·농업의 미래 성장산업화 등 국정과제 이행을 지원하고, 농촌 활성화 및 현장 지원 강화 등 현안문제 해결과 한국농업기술의 세계화 확산을 중점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농업기술 개발·보급을 통한 농업·농촌 관련 국정과제 이행을 지원하기 위해 ①농업의 미래 성장산업화 지원 2,406억 원 ②식량주권 확보와 농가 경영안정 강화 830억 원 ③농산촌 지원 강화 및 성장환경 조성 238억 원을 편성했다.

 

 

① 농업의 미래 성장산업화 지원(2,010 → 2,406억 원)
농림축산식품 분야 혁신 생태계 조성, 환경친화적 농축산업 전환 등 지속 가능한 농업·농촌 구현을 위해 기술혁신, 기반시설(인프라) 확충을 지원한다.  스마트농업 기술, 탄소중립, 그린바이오 등 신기술 활용 기술개발 분야에 2,406억 원을 편성했다. 올해 예산(2,010억 원)보다 396억 원(19.7%) 증가한 규모다. 

 

주요 사업내용은 ▲공공성 확보를 위한 국가 기반 육종 플랫폼 개발(신규, 45억 원) ▲꿀벌 강건성 연구(신규, 15억 원) ▲수출 농업 경쟁력 강화 기술개발(신규, 41억 원) ▲농축산분야 탄소 저감기술 이행기반 구축(신규, 37억 원) ▲순환농업 구현을 위한 시설재배 부산물 재활용 시스템 구축(신규, 10억 원) 등을 신규로 추진하고, ▲농축산물 수확 후 관리 데이터 활용 기술개발(10 → 50억 원) ▲농업위성 정보 활용센터 구축(17 → 57억 원) ▲농식품 구매정보 데이터베이스 구축(10 → 13억 원) ▲원예 특용 자원 생산과 품질 표준화 연구(70 → 90억 원)를 확대 지원한다.

 

②식량주권 확보와 농가 경영안정 강화(704 → 830억 원)
기초 식량(밀, 콩 등) 중심으로 자급률을 높이고, 국산 농산물 수요 확대와 안전먹거리 생산, 국내 기업의 해외 진출 지원에 올해 예산(704억 원)보다 126억 원(18.0%) 증가한 830억 원을 투입한다.

 

주요 사업내용은 ▲간척지 첨단농업 기술개발(신규, 20억 원)을 신규로 추진하고, ▲밀·콩·쌀가루 등 식량자급률 향상모델 기반조성(15 → 76억 원) ▲해외농업기술개발사업센터 협력(182 → 228억 원) 사업을 확대 지원할 계획이다.


③농산촌 지원 강화 및 성장환경 조성(155 → 238억 원)
농촌 공간의 쾌적성·편리성을 높이고, 농촌주민 삶의 질 향상과 국가 균형발전의 토대를 마련하기 위해 올해 예산(155억 원)보다 83억 원(53.6%) 증가한 238억 원을 편성했다.

 

주요 사업내용은 ▲현장 맞춤형 다목적 밭농업 기계개발(신규, 13억 원)을 신규로 추진하고, ▲디지털 기반 농촌 공간 재생 기술개발(17 → 23억 원) ▲치유농업연구소 기반구축(10 → 72억 원) ▲농업인 안전 재해 관리 기술개발(8 → 11억 원)을 확대 지원한다. 

 

④반려동물 산업 질적 성장 지원(10 → 34억 원)
아울러 반려동물의 영양·생리 기반의 사료 국산화 및 건강증진·질병 예방 기반 기술개발에 올해 예산(10억 원)보다 24억 원(235.0%) 증가한 34억 원을 반영했다.

 

⑤현안 문제 해결 및 현장 지원(1,434 → 1,576억 원) 
 농촌진흥청은 이외에도 과수화상병 등 고위험 병해충 방제 등 현장의 애로와 현안 해결 지원에 올해 예산(1,434억 원)보다 143억 원(9.9%) 증가한 1,576억 원을 지원키로 했다. 

 

주요 사업은 ▲꿀벌자원 육성품종 증식장 구축(신규, 36억 원) ▲전기식 농기계 배터리 검정기반 구축(신규, 11억 원) 사업을 신규로 추진하고, ▲농작물병해충예찰방제사업(353 → 438억 원) ▲과수화상병 등 현안 문제 병해충 피해경감 기술개발(105 → 119억 원) ▲가축분뇨 분석기반 구축(6 → 24억 원) ▲지역농업 연구기반 및 전략작목 육성(173 → 182억 원)을 확대 지원한다.

 

또한, 축산자원개발부 이전사업의 차질 없는 추진에 필요한 2023년 예산을 올해(319억 원) 보다 621억 원(194.2%) 증가한 940억 원으로 편성했다.  

 

조재호 청장은 “기후변화·우크라이나 전쟁 등으로 국제 곡물 수급 불안이 가중되고 있다.”라며, “식량안보를 튼튼히 하고 미래성장 산업화 등 연구개발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국정과제 이행을 뒷받침하고, 농업·농촌이 당면한 현안 문제를 해결하는 데 기관의 역량을 집중하여 가시적 성과 창출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