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5 (토)

  • 구름많음동두천 19.2℃
  • 구름많음강릉 17.2℃
  • 연무서울 20.7℃
  • 구름많음대전 19.4℃
  • 흐림대구 19.1℃
  • 구름많음울산 16.0℃
  • 구름많음광주 20.9℃
  • 구름많음부산 17.5℃
  • 구름많음고창 ℃
  • 맑음제주 20.0℃
  • 구름많음강화 17.2℃
  • 구름많음보은 19.1℃
  • 맑음금산 16.6℃
  • 구름많음강진군 19.2℃
  • 흐림경주시 17.1℃
  • 구름많음거제 17.0℃
기상청 제공

국립수목원, 세밀화 순회전 「다시 피어나는 희망, 다시 푸를 靑」

- 전국의 수목원에서 만나는 자생식물 세밀화 순회전시회

산림청 국립수목원(원장 임영석)은 전년도에 이어 우리나라 자생식물의 아름다움을 감상할 수 있는 세밀화 순회전, 「다시 피어나는 희망, 다시 푸를 靑」을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특히 이번 ‘2024 식물세밀화 순회전시회’는 푸른 용의 해를 맞아 국립수목원이 2003년부터 제작하여 소장해 온 세밀화 중에서 ‘푸르면서도 풋풋한 초록빛이 주는 희망’을 떠올리게 하는 작품들을 위주로 선별했다. 해녀콩, 광릉골무꽃, 산수국, 두메꿀풀, 백운기름나물 등 총 30점이 대상이다.

 

순회전시회 개최 기관 선정은 세밀화 전시에 관심이 있는 공사립수목원 등을 대상으로 3월 중 공문을 통해 신청서를 받아 지역 및 시기 등을 고려하여 선정하였으며, 올해는 총 9개 기관(바다향기수목원, 강원도 자연환경연구공원, 울산테마식물수목원, 경남 산림환경연구원, 재단법인세미원, 만인산푸른학습원, 미동산수목원, 서울대공원식물원, 강원도 산림박물관)에서 4월부터 시작하여 10월 말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국립수목원 신현탁 산림생물다양성연구과장은 “국립수목원 소장 자생식물 세밀화를 전국의 공사립수목원에서 전시하여 더 많은 국민들이 관람할 수 있도록 하는 좋은 기회이다”라며 “아름다운 세밀화 작품들을 통해 수목원을 방문하시는 국민들이 우리 식물의 아름다움을 깊이 감상하고 그 안에서 희망을 찾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기자정보

프로필 사진
이정세

용문사의 은행나무 나이가 1천년이 지났다. 나무는 알고 있다. 이 지구에서 생명체로 역할을 다하고 싶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