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0 (토)

  • 맑음동두천 25.0℃
  • 맑음강릉 29.1℃
  • 구름많음서울 26.0℃
  • 구름조금대전 24.0℃
  • 맑음대구 25.0℃
  • 구름조금울산 24.3℃
  • 구름조금광주 24.1℃
  • 구름많음부산 24.5℃
  • 구름조금고창 23.9℃
  • 흐림제주 27.7℃
  • 구름조금강화 24.3℃
  • 맑음보은 23.0℃
  • 맑음금산 23.1℃
  • 구름많음강진군 23.5℃
  • 구름많음경주시 24.2℃
  • 흐림거제 23.1℃
기상청 제공

여름철 수영장 눈병 예방, 어떤 것 주의해야 할까?

 

이제 곧 본격적인 휴가철이 시작되면서 여름철 물놀이 눈건강을 주의해야한다. 고온다습한 여름철 날씨는 눈병을 유발시키는 바이러스가 증식되고 특히 사람들이 많이 모이는 공간인 수영장에서 눈병이 많이 발생하기 쉽다.

 

수영장 물은 땀, 침, 대소변 등이 섞여 세균과 바이러스가 번식하기 쉬운 환경이기 때문에 미리 예방하지 않으면 2차적인 세균 감염이 생겨 심한 경우 시력 저하 같은 후유증을 남길 수 있다.

 

물놀이 후 겪는 가장 대표적인 질환은 바로 유행성 각결막염이다. ‘눈병’으로도 불리는 이 질환은 아데노바이러스에 의해 발생한다. 전염력이 강하기 때문에 직접적으로 접촉하지 않아도 수영장 물로도 충분히 감염될 수 있다.

 

처음에는 한쪽 눈의 충혈, 눈곱, 눈꺼풀 부종, 눈물 흘림, 등의 증상이 나타나게 되고 이후 시간이 지날수록 눈물을 통해 나온 바이러스가 반대쪽 눈에도 전염되어 같은 증상이 발생하게 된다. 유행성 각결막염은 전염력이 강한 눈병으로 무엇보다 예방이 중요하다.

 

발병 후 약 2주 동안은 전염력이 있기 때문에 세심한 주의가 필요하다. 가족 중 한사람이라도 감염된 사람이 있으면 수건, 비누 등을 따로 써야하며, 꾸준히 치료하고 충분한 휴식을 취하는 것을 권한다.

 

인천 서울밝은안과 송하태 대표원장은 "여름철 눈병을 예방하려면 물놀이 중에는 물안경을 착용하고, 눈을 만지거나 비비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콘택트렌즈 사용 시 렌즈와 눈 사이에 오염물질이 낄 수 있으므로 이것 또한 주의가 필요하다” 고 설명했다.

 

이어 “물놀이 후 충혈, 눈곱, 눈물 흘림 등 불편한 증상이 지속된다면 즉시 가까운 안과를 방문하여 진료를 받아보길 바란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