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06 (금)

  • -동두천 7.0℃
  • -강릉 5.9℃
  • 구름많음서울 6.9℃
  • 박무대전 8.6℃
  • 대구 8.5℃
  • 울산 8.6℃
  • 흐림광주 9.1℃
  • 부산 9.3℃
  • -고창 7.2℃
  • 흐림제주 10.6℃
  • -강화 6.1℃
  • -보은 8.2℃
  • -금산 8.1℃
  • -강진군 8.9℃
  • -경주시 8.4℃
  • -거제 10.3℃
기상청 제공

낙농

아들과 함께 대이어 낙농하고 있는 마장목장 이건섭 대표와 아들 이재용씨

이건섭 대표는 “그동안 세 번의 소값 파동을 겪으면서 마석의 친구와 70년대 함께 낙농을 시작했던 많은 동료들이 목장을 폐업했다”면서 “그런데 본인은 어려움이 닥치면 닥칠수록 헤쳐 나가야 한다는 의욕이 함께 불붙었으며 이제는 천직이며 최고의 직업임을 자부한다”고 강조했다.



마장목장 젖소는 3월 현재 착유우 70두·건유우 10두·육성우 60두 등 모두 140두다.

특히 305일 보정 두당 평균 산유량 1만1천700kg, 산차 2.8산으로 전국평균 보다 각각 1천900kg과 0.4산이 높다. 체세포수와 세균수 모두 1등급의 원유를 하루 평균 2천100kg을 생산하여 ‘나100% 우유’전용목장으로 낸다.



최근 마장목장은 연세대 경영학과를 졸업하고 조리농협에서 7년 동안 근무했던 2세(이재용·34세)가 최근 대물림 수업에 한창이다.

이재용 낙농2세는 “아버님과 어머님(이형주·60세)이 그동안 일궈온 목장을 더욱 발전시키기 위해 가업을 물려받기로 했다”면서 “매일 3시에 기상하여 오전 4시 착유를 시작으로 목장일을 시작하면 해가 언제 지는 줄도 모른다”고 전한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이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