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20 (수)

  • 흐림동두천 14.5℃
  • 흐림강릉 21.4℃
  • 서울 13.4℃
  • 대전 15.7℃
  • 흐림대구 17.7℃
  • 연무울산 18.4℃
  • 흐림광주 14.6℃
  • 연무부산 15.5℃
  • 흐림고창 15.3℃
  • 천둥번개제주 15.7℃
  • 흐림강화 10.1℃
  • 흐림보은 15.3℃
  • 흐림금산 16.8℃
  • 흐림강진군 13.6℃
  • 흐림경주시 19.0℃
  • 흐림거제 17.2℃
기상청 제공

등검은말벌 방제로 토종벌 피해 막았다

농진청, 등검은말벌 유인포살 방제기술시범사업 실시
3년간 여왕벌 10만여마리 포획…봉군피해 30% 손실막아

토종벌과 꿀벌을 잡아먹는 외래종 등검은말벌로 피해를 입고 있는 양봉농가에 등검은말벌 방제 시범사업이 효과를 톡톡히 본것으로 나타났다. 등검은말벌 여왕벌의 포획으로 봉군피해를 최소화 할수있었던 것.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등검은말벌 유인포살 방제기술 시범사업으로 양봉농가 피해 최소화에 기여하고 있다.


우리나라에는 지난 2003년 처음으로 확인된 등검은말벌은 이후 전국으로 확산, 토종벌과 꿀벌을 잡아먹어 벌꿀 감소량만 약35%로 추정되는 등  양봉농가와 국내 생태계에 큰 피해를 주고 있다.


등검은말벌 여왕벌은 3월 말 또는 4월 초에 나타나 5월 말까지 초기 봉군을 형성한다. 가을이 되면 여왕벌 1마리에서 3,000∼5,000마리의 등검은말벌이 증식하므로 이른 봄 여왕벌 방제만으로도 3,000여 마리 방제 효과를 볼 수 있다.


농진청은 등검은말벌을 효과적으로 잡기 위해 특허 이전된 연구 개발 기술을 이용한 포획기를 2016년 8곳, 2017년과 2018년에 각각 10곳씩 모두 28곳에 보급했다.


3년 간의 시범사업 기간 동안 전국에서 등검은말벌 여왕벌 10만 5,000여 마리, 일벌 151만 3,000여 마리를 포획해 10만 여 봉군 억제 효과를 거뒀다. 이를 통해 봉군 피해는 20∼30% 가량(1,750억 원 이상)의 손실을 막을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 기술지원팀 남성희 팀장은 “앞으로 등검은말벌 조기 방제의 중요성을 알려 관련 부서와 협업해 경보시스템, 드론 방제법 등을 개발·보급함으로써 양봉농가 피해를 최소화하는 데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최근에는 특수 첨가제가 들어간 봄철용, 가을철용 유인액을 제조했으며, 말벌류 유인에 최적화된 유인키트를 만들어 등검은말벌 포획 능력을 높였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