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4 (목)

  • 맑음동두천 -2.0℃
  • 맑음강릉 3.5℃
  • 맑음서울 -0.9℃
  • 구름조금대전 2.4℃
  • 맑음대구 5.3℃
  • 맑음울산 7.0℃
  • 구름많음광주 6.3℃
  • 맑음부산 8.1℃
  • 구름많음고창 5.4℃
  • 구름많음제주 13.1℃
  • 맑음강화 -0.9℃
  • 맑음보은 1.8℃
  • 구름많음금산 2.7℃
  • 구름조금강진군 6.6℃
  • 맑음경주시 6.0℃
  • 맑음거제 9.9℃
기상청 제공

브리타, 필환경 시대 부합하는 브랜드 가치 널리 알려

소비자 대상 ‘스마트 워터 팜’ 체험이벤트 진행
정수기 기능넘어 환경 고려한 브랜드 아이덴티티 소개

50년 역사의 독일 정수기 브랜드 브리타가 오는 29일과 30일 양일간 하남 스타필드에서 소비자 체험 이벤트 ‘스마트 워터 팜(Smart Water Farm)’을 개최한다.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진행되는 이번 소비자 대상 이벤트는 브리타 정수기의 기능을 알리는데 국한되지 않고 환경을 생각하는 브랜드로서의 아이덴티티를 알리기 위해 기획됐다.


브리타는 이벤트 기간 동안 다양한 리사이클 작품을 선보여온 설치미술가 엄아롱 작가와의 협업을 통해 필환경 시대에 부합하는 브랜드 가치를 녹인 ‘플라스틱 티어(Plastic Tear)’를 전시한다.


이번 작품은 재활용 페트병 300개로 만든 물방울 속에 브리타의 ‘막스트라 플러스 필터’를 배치한 형태로 제작됐다.


이는 브리타의 필터 하나가 500㎖ 페트병 300개에 달하는 양인 150L의 물을 정수할 수 있음을 의미하고, 브리타 정수기를 사용하는 것만으로도 플라스틱 쓰레기를 줄일 수 있다는 친환경 메시지를 담고 있다.


브리타 코리아 담당자는 “소비자들의 성원에 힘입어 올해도 ‘스마트 워터 팜’ 소비자 체험 이벤트를 진행하게 됐다”며 “브리타의 특장점뿐 아니라 리사이클 아티스트의 작품 전시를 통해 환경을 생각하는 필환경 시대에 부합하는 브랜드로서 소비자들에게 널리 인식되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