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03 (화)

  • 흐림동두천 21.8℃
  • 흐림강릉 20.8℃
  • 흐림서울 23.2℃
  • 흐림대전 21.7℃
  • 대구 20.4℃
  • 울산 20.9℃
  • 광주 22.0℃
  • 흐림부산 22.7℃
  • 흐림고창 21.9℃
  • 흐림제주 24.9℃
  • 흐림강화 22.8℃
  • 흐림보은 20.9℃
  • 흐림금산 20.5℃
  • 흐림강진군 22.7℃
  • 흐림경주시 20.4℃
  • 흐림거제 23.4℃
기상청 제공

축평원 부산경남, 소 사육단계 이행실태 평가 실시


축산물품질평가원 부산경남지원(지원장 이원복)은 지난 7월말부터 8월까지 부산·울산·경남 관내 19개 위탁기관과 합동으로 소 사육단계 이행실태 평가를 실시했다.


이번 점검은 사육지 주소, 사육두수, 이동신고, 귀표 부착여부 등을 확인해 축산물이력제의 정확한 소 이력두수 실태를 파악하고, 출생 및 이동신고 지연, 정보변경이 많은 농가, 사육월령 오류 추정개체가 많은 농가에 대해서 철저한 신고를 유도하기 위한 목적으로 실시했다.


지난 2017년 9월부터 통계청의 가축동향조사를 소 이력제에 등록된 이력정보로 대체하고 있어 정확한 실태조사가 더욱 중요시되고 있다. 이행실태 조사는 올 하반기에 1회 추가 조사가 실시되며 돼지도 10월경에 병행 실시될 예정이다.

관련기사



가을은 사슴의 번식기…적절한 사양관리가 소득과 직결
사슴은 다른 가축처럼 연중 어느 때나 발정이 와서 임신이 되고 분만을 하는 것이 아니라 낮의 길이가 짧아지는 가을철에 번식활동을 하는 동물로 8월 하순부터 12월 사이에 평균 19~23일 주기로 발정이 온다.이 번식계절에 적절한 사양관리로 번식률을 높이면 농가소득 향상에 도움이 된다.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사슴은 번식기인 가을철 사양관리에 따라 농가 경영 성과가 달라지는 만큼 농가의 세심한 관리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암사슴 사양관리 요령> 가을철이 되면 암사슴은 포유기가 되고 번식계절이 돼 발정이 오고 교배를 하게 된다. 이 시기에는 수사슴의 녹용성장기보다도 더 많은 영양소 요구량이 필요하며, 이 시기의 사양관리 수준이 암사슴 사육농가의 경영성과를 좌우하게 된다. 암사슴의 번식률을 높이기 위해서는 분만과 포유로 줄어든 체중을 회복시켜야 한다. 체중을 늘리기 위해 너무 많은 곡물사료를 주어 지나치게 살이 찌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포유 등에 의해 부족해진 비타민과 광물질은 첨가제로 사료에 섞어 먹인다. 세심하게 관찰해 정확한 발정주기를 파악하고 건강상태를 고려해 번식시기를 조절할 필요가 있다. 새끼를 낳은 암사슴은 새끼사슴(자록)에게 젖을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