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8 (월)

  • 맑음동두천 4.2℃
  • 구름조금강릉 9.9℃
  • 황사서울 5.4℃
  • 황사대전 8.7℃
  • 흐림대구 9.9℃
  • 흐림울산 12.0℃
  • 황사광주 10.0℃
  • 흐림부산 14.2℃
  • 흐림고창 8.9℃
  • 흐림제주 12.9℃
  • 구름조금강화 3.9℃
  • 흐림보은 7.0℃
  • 흐림금산 6.9℃
  • 흐림강진군 10.0℃
  • 흐림경주시 10.9℃
  • 흐림거제 14.3℃
기상청 제공

축산

농협이 수입농축산물 판매라니…“수입농축산물 판매 즉각 중단하라”

축단협·한돈협·농축산연합회 “농협 존재의 목적에 반하는 행위” 맹비난

농협은 농민의 삶의 질 향상과 소득증진을 위해 설립됐으며, 농협 하나로마트는 국산 농축산물을 안정된 가격으로 공급하기 위한 취지로 설립된 곳이다.


설립 취지를 망각하고 농협 하나로마트 양재점, 성남분당점 등의 식육자재 코너에서 수입 축산물을 버젓이 판매하고 있어 양축농가들의 규탄의 목소리가 높다.


축산관련단체협의회(회장 김홍길)는 5일 ‘수입축산물 판매하는 농협은 적폐의 온상’ 제하의 성명을 발표하고 수입축산물 즉각 중단과 재발방지대책을 촉구했다.


축단협은 성명에서 “돼지고기 수입량이 지속적으로 증가해 한돈가격의 하락세가 장기화되고 있어 한돈농가의 시름이 깊어가고 있는 시점에 농협 하나로마트는 한돈 소비촉진행사를 진행해도 부족할 판에 7월부터 버젓이 수입축산물을 판매해 축산농가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이번 사태는 지난 2월 수입축산물을 판매하다가 양돈가들의 경고로 판매를 중단했음에도 불구하고 또 다시 판매했다”고 지적하며 축산농가가 힘들여 키운 축산물을 제대로 팔기위해 만든 농협일진대 농협은 팔라는 국산 축산물은 안팔고, 오로지 조직의 이익만을 위해 수입축산물을 판매하고 있어 다시금 농협의 적폐청산없이는 우리 농업, 우리 농민이 제대로 살수없음을 절감할수 있게 됐다“고 성토했다.


한국농축산연합회(회장 임영호)도 5일 ‘수입 농축산물 판매 즉각 중단’을 촉구하는 성명을 통해 “농가의 실익증진을 위해 노력해야 할 농협 하나로마트의 작금의 상황은 타 대형마트와의 경쟁구도에서 불가피한 측면이 있다는 해명은 농민들이 받아들일 수 없는 상황”이라고 지적하고 “농협 하나로마트의 수입농축산물 판매행위는 존재의 목적에 반하는 것이므로 당장 수입 농축산물 판매를 중단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대한한돈협회(회장 하태식)도 같은날 성명을 발표하고 한돈농가를 죽이는 농협의 수입축산물을 판매하는 현실을 개탄했다.


한돈협회는 “농민을 경제적 사회적 지위향상을 위해 존재해야 한 농협이 자기조작을 위한 수입축산물 판촉행위에 앞장서는 행위는 농협정신과 역할을 스스로 포기한 것이고, 농가를 기만하고 우롱하는 행위이다”고 지적하고 “수입축산물 판매를 당장 중단하지 않는다면 앞으로 농협 판매장과 집회 공간에서 일어나는 모든 사태를 감당해야 할 것이며, 정부와 국회에도 강력한 시정조치를 요청할 것”이라고 맹비난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