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7 (목)

  • 맑음동두천 18.8℃
  • 구름많음강릉 19.6℃
  • 맑음서울 20.3℃
  • 맑음대전 18.5℃
  • 흐림대구 17.8℃
  • 구름많음울산 17.6℃
  • 구름많음광주 18.8℃
  • 구름많음부산 18.7℃
  • 구름많음고창 17.7℃
  • 흐림제주 20.0℃
  • 맑음강화 17.9℃
  • 구름많음보은 17.6℃
  • 맑음금산 17.9℃
  • 흐림강진군 19.3℃
  • 흐림경주시 17.3℃
  • 구름많음거제 19.2℃
기상청 제공

카길애그리퓨리나, ASF 특별방역기금 5천만원 기탁

하태식 한돈협회장 “위기 극복하는데 최선 다할것”
박용순 대표 “사료업계 ASF 조기종식 노력 아끼지 않을 것”


대한한돈협회(회장 하태식)는 지난달 30일 카길애그리퓨리나 박용순 대표가 협히 사무실을 방문하고 하태식 회장에게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특별방역기금 5천만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카길애그리퓨리나 박용순 대표는 이날 특별방역기금을 전달하며 “어려운 때일수록 대한민국 축산업의 이름으로 모든 구성원이 서로가 도움으로써 조속히 ASF 위기를 슬기롭게 극복하길 바란다며, 카길애그리퓨리나와 사료업계도 ASF 조기종식을 위한 어떠한 노력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하태식 회장은 아프리카돼지열병 발병이라는 전대미문의 위기에 한돈산업을 위해 애써준데 대해 감사하는 마음을 전하고, “보내주신 성원에 힘입어 위기를 극복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화답했다.

관련기사



황실토종닭농장, ‘황실재래닭’ 토종닭으로 인정
황실토종닭농장의 황색, 흑색, 백색재래닭을 토종닭으로 인정했다. 한국토종닭협회(회장 문정진)는 15일 토종닭인정위원회(위원장 이상진)를 개최하고 황실토종닭농장(대표 안인식)에서 신청한 황실재래닭(황색, 흑색, 백색재래닭)에 대해 토종닭으로 인정했다. 다만, 이번에 인정받은 토종닭은 식용란 생산 용도로만사용해야 한다. 또한 인정위원회는이날 회의에서토종닭 다양성을 인정하고 특수성을 극대화시키기 위해 제도 개선이 필요하다는 데 입을 모았다. 현재 규정은 제정 당시 국가 기관이 보유하고 있는 닭의 외모를 기준으로 만들어지다 보니 민간 육종에 의해 사육되어오는 닭의 다양한 특성까지 담기는 어려워 현재 기준이 토종닭 다양성 확보에는 한계가 있음을 지적하고관련 고시와 규정 등의 개정을 통해 보다 쉽게 토종닭 인정 신청이 이뤄질 수 있도록 추진할 것을 주문했다. 다만, 품종을 다양하게 확대하기 위한 제도 개선으로 진입 장벽을 낮추더라도 향후 소유권 분쟁 등을 피할 수 있도록 조성 경위와 육종 기록 등을 검토해 각 품종의 차별성 입증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상진 위원장은 “민간에서 육종되어지는 여러 품종의 닭이 토종닭으로 인정받아 그 다양성이 확보가 되는 계기가 마련되길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