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8 (화)

  • 흐림동두천 9.6℃
  • 흐림강릉 7.9℃
  • 흐림서울 9.7℃
  • 구름많음대전 10.1℃
  • 흐림대구 10.0℃
  • 흐림울산 8.8℃
  • 구름많음광주 11.5℃
  • 구름많음부산 11.4℃
  • 구름많음고창 10.4℃
  • 흐림제주 10.8℃
  • 흐림강화 9.6℃
  • 흐림보은 8.9℃
  • 구름많음금산 9.6℃
  • 구름많음강진군 11.3℃
  • 흐림경주시 9.3℃
  • 흐림거제 10.6℃
기상청 제공

농촌의 버려진 폐교·빈집이 소득증대 ‘일등공신’

정읍 ‘우리누리문화생활관’·홍천 ‘물걸리 친환경 농촌체험장’ 지역활성화 우수사례 선정


농촌지역에 이미 조성된 유휴시설을 활용해 창업 희망자 등 외부인력의 농촌유입을 유도하고 농촌지역 일자리 창출을 위한 ‘농촌 유휴시설을 활용한 지역활성화 우수사례’로 전라북도 정읍의  ‘우리누리문화생활관’과 우수상에는 강원도 홍천의 ‘물걸리 친환경 농촌체험장’ 2곳을 선정했다.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는 한국농어촌공사(이하 공사)와 공동으로 개최하는 ‘제2회 농촌 유휴시설 활용 우수사례 공모전’의 수상작 2개소를 선정했다.


‘우리누리문화생활관’은 마을주민과 귀촌인이 함께 농촌문화와 전통문화·전통음식 교육 및 갤러리 등의 장소로 폐교를 리모델링한 사례로, 교육생·체험객이 연 1만명에 이르고 있으며 음식축제를 개최해 마을 소득증대에도 일조를 하고 있다. 19년 동안 주체적으로 마을주민의 융합 및 도시민의 휴식공간으로 활용한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물걸리 친환경 농촌체험장’은 임대한 폐교를 마을주민이 자발적으로 리모델링하여 청소년들의 체류형 농촌 프로그램을 운영하면서, 유휴시설과 농촌의 가치를 확산한 점이 우수한 것으로 평가받았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이번 공모전에서는 유휴자원을 활용하여 농촌공동체와 도시민의 화합에 기여한 사례들이 선정되었다.”며 “유휴시설 리모델링 지원과 우수사례 발굴·홍보를 통해, 농촌의 유휴자원이 적극적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수상작에 대해서는 대상(1점, 농식품부 장관상) 1,000만원, 우수상(1점, 한국농어촌공사 사장상) 500만원 등 총 1,500만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