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2 (목)

  • 맑음동두천 6.4℃
  • 맑음강릉 9.3℃
  • 맑음서울 8.1℃
  • 맑음대전 7.6℃
  • 맑음대구 10.6℃
  • 맑음울산 10.2℃
  • 구름조금광주 9.4℃
  • 맑음부산 12.4℃
  • 구름조금고창 7.9℃
  • 구름조금제주 12.4℃
  • 구름많음강화 7.9℃
  • 맑음보은 5.6℃
  • 맑음금산 5.2℃
  • 맑음강진군 9.8℃
  • 맑음경주시 9.9℃
  • 맑음거제 10.4℃
기상청 제공

농업 / 산림

농식품부, ‘코로나19’ 피해 농업인 600억원 긴급 지원

농가당 최대 5천만원 재해대책경영자금 융자 지원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코로나19’ 확산으로 피해를 입은 농업인 지원을 위해 재해대책경영자금 600억원을 융자 지원한다고 17일 밝혔다.


지원대상은 농업인이나 그 가족이 ‘코로나19’ 확진 또는 감염 의심으로 격리되어 영농활동이 어렵거나 농작업에 소요되는 보조인력 구인난 등으로 생산·수확을 하지 못한 농가 등이며, 지원규모는 농가당 1회전 경영비를 기준으로 최대 5천만 원까지이다. 관할 읍·면·동사무소 담당자의 확인을 받아 지역 농협에 18일부터 신청이 가능하다.


 지원 대상, 기준 및 조건

 ◈ 지원대상
  ⅰ) 농업인(가족포함)이 ‘코로나19’ 감염 확진 또는 의심으로 격리되어 정상적인 영농활동이 어려운 농가
  ⅱ) 내·외국인 등 농작업 보조인력 수급 차질로 정상적인 생산·수확을 하지 못한 농가
  ⅲ) 위 ⅰ), ⅱ) 이외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정상적인 경영활동을 하지 못한 것으로 인정되는 농가
 ◈ 지원기준 : 영농규모에 따른 품목별 소요 경영비(1회전 기준)
 ◈ 지원한도 : 농가당 최대 5천만 원
 ◈ 대출조건 : 고정금리(1.8%) 또는 변동금리(‘20. 3월 기준 1.21%, 6개월 변동)
 ◈ 대출기간 : 1년(추가로 일반농가 1년, 과수농가 3년까지 연장 가능)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라이프&health

더보기
다양한 영농정책 영향…청년·여성농업인력 매년 증가
농업경영체를 구성하는 농업경영주와 농업법인은 증가하는 반면 경영주외 농업인은 감소하고 있으며 청년농업인을 위한 영농정착 지원금 보조, 여성농업인 영농의욕 고취를 위한 행복바우처 사업 등 다양한 정책 시행으로 청년과 여성 농업인력은 해마다 꾸준하게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원장 노수현)은 청년·귀농·여성농업인 등록 현황 및 최근 농업경영체 등록 추이에 관한 내용을 수록한 제8편 ‘농업경영체 등록정보로 바라본 농업인력 현황’을 발간하고 농업경영체에 등록된 인력, 농지, 품목, 시설 현황 등의 정보를 주제별로 분석·제공하여 농업정책 연구와 지방농정을 효과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농관원은 지난 2018년 5월부터 농업경영체 등록정보를 분석한 자료집을 분기별 발간하여 농업·농촌 발전에 유용하게 활용될 수 있도록 농업 관련 기관에 제공하고 있다. 올해 3월 발간된 제8편 ‘농업경영체 등록정보로 바라본 농업인력 현황’은 세부 내용으로 ① 농업경영체 인적정보 등록 현황, ② 후계·청년·청년창업농업인, ③ 여성농업인, ④ 다른 산업에서 전환한 농업인(귀농), ⑤ 소규모(0.5ha) 경작 등 주제별 현황·특징 분석과 더불어, 관련 정책 및