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3 (수)

  • 맑음동두천 0.0℃
  • 맑음강릉 3.4℃
  • 구름많음서울 -1.0℃
  • 맑음대전 3.0℃
  • 맑음대구 2.3℃
  • 맑음울산 4.0℃
  • 맑음광주 2.4℃
  • 맑음부산 3.2℃
  • 맑음고창 3.0℃
  • 구름많음제주 5.8℃
  • 구름많음강화 -0.6℃
  • 구름조금보은 -0.1℃
  • 구름조금금산 2.0℃
  • 구름많음강진군 5.1℃
  • 맑음경주시 3.2℃
  • 맑음거제 4.3℃
기상청 제공

“삼복더위엔 이열치열 ‘인삼 닭고기’로 활력 채우세요”

URL복사

농진청, 초복맞아 삼계탕에 들어가는 인삼·닭고기 효능 소개

성질 따뜻해 소화기관 보호… 죽·강정도 별미

 

 

일 년 중 가장 더운 삼복 기간에는 땀을 많이 흘려 기운이 없고, 더위를 식히기위해 시원한 음식을 자주 섭취해 위장이 차가워지기 쉽다. 복날 즐겨 먹는 삼계탕은 성질이 따뜻한 인삼과 닭으로 여름철 부족해진 기운을 채우고 소화기관을 따뜻하게 보호하려는 조상들의 이열치열(以熱治熱) 지혜가 담긴 음식중 하나이다.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삼복의 시작인 16일 초복을 맞아 삼계탕에 들어가는 인삼, 닭고기의 효능을 알아보고 가정에서 쉽게 즐길 수 있는 요리법을 소개했다.

 

인삼은 진세노사이드(사포닌)와 폴리페놀, 폴리아세틸렌 등 다양한 유용물질을 함유하고 있다. 인삼에 들어 있는 120여 종류의 진세노사이드와 다당체 성분은 체내 면역력을 유지하고 피로를 푸는 데 도움을 준다. 또한, 스트레스를 낮추고 수면의 질을 개선해 열대야에 숙면을 취하는 데도 보탬이 된다.

 

닭고기는 섬유질이 가늘고 연하며 양질의 단백질(닭가슴살 기준 100g당 22.97g)을 함유한 영양식품이다. 특히 필수아미노산인 트립토판과 불포화지방산 비율이 높고 비타민도 풍부하다. 트립토판은 신경전달물질인 세로토닌 합성을 높여 불면증을 극복하는 데 도움을 준다.

 

본초강목과 한방 의학서인 동의보감에 따르면 ‘닭고기는 보양(補陽) 효능이 있어 속이 차가워지는 것을 막고 허약한 것을 보하는 데 좋다’고 알려져 있다. 닭고기는 허약하고 마른 사람, 질병을 앓고 난 후 몸이 쇠약해진 사람의 원기 회복에도 알맞은 음식이다.

 

인삼과 닭고기는 탕 외에도 죽이나 강정 등 다양한 요리로 활용할 수 있다.
‘인삼닭죽’은 볶은 찹쌀에 인삼과 닭을 끓여낸 육수를 부어 한소끔 끓인 후 간을 맞추면 완성된다.
‘인삼닭고기강정’은 튀김옷을 입힌 인삼과 닭다리살을 각각 중간 불 온도(인삼)와 센 불(닭다리살)에서 튀긴 후 소스에 버무려낸 별미다.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현동윤 인삼과장은 “기록적인 무더위가 예고된 올여름, 인삼·닭고기를 활용한 보양식으로 무기력함과 더위를 이겨내고 건강한 생활을 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 인삼닭죽 만드는 방법
 ○ 재료: 닭 500g, 불린찹쌀 1컵, 대추 4개, 마늘 4쪽, 인삼 1뿌리, 물 12컵
     양념간장(간장 5큰술, 다진파 2큰술, 다진마늘 1큰술, 깨소금, 후춧가루·참기름 약간씩),

     닭고기양념재료 (소금 1/2작은술, 후춧가루 약간)

 

 ○ 만드는 법
   1. 닭은 핏물을 빼고 껍질을 벗긴 뒤 물 6컵을 붓고 중간 불에서 1시간 이상 푹 끓인다.
   2. 익은 닭살은 잘게 뜯어 소금·후춧가루로 간을 하고 국물은 식혀서 기름을 걷어 낸다.
   3. 찹쌀은 깨끗이 씻어 하루 정도 불린 뒤 물기를 빼 둔다.
   4. 인삼과 대추, 마늘은 물 4컵을 넣고 푹 고아 마늘과 인삼은 건져 놓고 대추는 체에 받쳐 내린다.
   5. ③의 찹쌀을 두꺼운 냄비에 넣고 볶다가 닭 육수 6컵과 ③에서 내린 물 2컵을 넣고 푹 무르도록 약한 불로 끓인 다음 인삼과 마늘을 넣는다.
   6. ⑤가 한소끔 끓으면 간을 맞추어 양념장과 함께 낸다.

 

□ 인삼닭고기강정 만드는 방법

 ○ 재료: 인삼 3뿌리, 닭다리살(3조각) 300g, 다진마늘 1큰술, 다진 파 1큰술, 매운 건고추 5개,

    튀김옷 (계란1/2개, 녹말앙금 2큰술), 소스 (물 5큰술, 간장 2큰술, 굴소스 1작은술, 식초 3큰술,

    설탕 3큰술, 후춧가루 1/7작은술)

 

 ○ 만드는 법
  1. 인삼은 3cm 길이로 잘라 준비하고 닭다리살은 한 입 크기로 준비한다.
  2. 인삼과 닭고기는 물기를 제거하여 튀김옷을 입힌 후 인삼은 중간불 온도에서, 닭고기는 센 불에서 튀겨낸다. 인삼은 오래 튀기지 않고 하얗게 튀긴다.
  3. 팬에 다진 마늘과 파, 매운 건고추를 먼저 볶다가 소스 재료를 넣고 끓인다.
  4. 튀긴 인삼과 닭고기를 소스에 살짝 버무린 다음 통깨를 뿌려서 낸다.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라이프&health

더보기
‘한우 배합사료’ 직접 만들어 경영비 줄여볼까?
농촌진흥청(청장 허태웅)은 농식품 부산물을 활용해 섬유질배합사료(TMR)를 직접 만들 수 있도록 개발한 ‘한우 사료 배합비 프로그램’의 이용법을 동영상으로 제작, 보급한다. 농촌진흥청은 컴퓨터 활용이 익숙하지 않아 프로그램 교육이나 전화 상담을 요청하는 농가에게 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교육 동영상을 만들었다. 한우 사료 배합비 프로그램은 2013년 보급된 뒤 현재까지 총 내려받기(다운로드) 건수가 4만 건 이상에 달할 정도로 농가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이 프로그램을 활용하면, 한우의 영양소 요구량과 원료의 영양소 함량, 원료사료의 가격 등을 고려해 사료의 혼합비율을 계산할 수 있기 때문에 농가에서 쉽게 섬유질 배합사료를 만들 수 있다. 농가에서 직접 섬유질배합사료를 만들면 원료와 제조비용을 줄일 수 있고, 소의 상황에 따른 맞춤형 사료급여가 가능해 경영비를 절감하고 고품질 한우고기를 생산할 수 있다. 국립축산과학원이 섬유질배합사료 제조 기술을 도입한 농가를 대상으로 도입 전·후 3∼5년간의 경영 분석을 실시한 결과, 사료비는 35.3% 줄었고, 일투플러스(1++)등급 출현율은 12.9%P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동영상에서는 프로그램 설치 방법, 사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