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4 (금)

  • 구름많음동두천 25.7℃
  • 구름많음강릉 33.1℃
  • 박무서울 27.8℃
  • 구름많음대전 30.7℃
  • 구름조금대구 35.1℃
  • 구름많음울산 33.3℃
  • 구름많음광주 32.4℃
  • 구름조금부산 29.8℃
  • 구름많음고창 32.3℃
  • 구름조금제주 35.3℃
  • 흐림강화 24.8℃
  • 구름많음보은 30.5℃
  • 구름많음금산 31.3℃
  • 구름많음강진군 32.4℃
  • 구름조금경주시 35.1℃
  • 구름조금거제 28.4℃
기상청 제공

낙농

되새김질 시간 긴 젖소, 우유 생산량도 많다

축산과학원, THI 따른 젖소 반추시간·우유생산량 상관관계 분석

더울수록 반추시간 줄어 … 사료량·급여횟수 조절해야

 

 

반추는 위가 4개인 젖소가 풀사료 섭취 후 되새김해 잘게 부수어 되삼키는 소화 과정을 말한다. 젖소는 하루 평균 450∼550분 정도의 반추를 하게되는데, 우유를 많이 생산하는 젖소일수록 반추시간이 긴 것으로 나타났다.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여름철 젖소의 반추(되새김질)시간 감소에 따른 우유 생산성 차이를 확인하고, 고온스트레스로 젖소의 반추시간이 줄어들지 않도록 관리 해 줄 것을 당부했다.

 

젖소가 섭취한 풀사료가 반추위벽을 자극해 반추 작용을 촉진시키면 반추위 내 미생물의 활동이 활발해진다. 반추가 원활하면 젖소의 사료 소화 흡수율이 높아지고 사료 섭취량이 늘어 결과적으로 우유 생산량이 많아진다.

 

국립축산과학원은 가축더위지수(THI)에 따른 젖소의 반추시간 차이를 확인하고, 우유 생산량과의 상관관계를 분석했다.

 

 

가축더위지수가 1단계(THI<68)일 때 젖소의 1일 반추시간은 약 450분이었으나, 5단계(79≤THI<84)에서는 380분 정도로 약 70분이 짧았다. 우유를 많이 생산하는 젖소(≥41 kg/일)가 우유를 적게 생산하는 젖소(≤20 kg/일)보다 반추시간이 약 50분 길었다. 즉 반추시간이 길수록 우유 생산량이 많았다.
가축더위지수가 1단계(쾌적)에서 5단계(심각)로 높아졌을 때, 우유  생산량이 많은 젖소일수록 반추시간의 감소율이 높게 나타났다.

 

폭염이 발생했을 때 젖소의 반추시간을 적절히 유지 시키기 위해서는 축사 환경과 사양관리를 통해 고온스트레스를 줄여주는 것이 중요하다.


그늘막을 설치해주고, 송풍팬, 안개분무 등을 가동해 우사 온도를 낮춰준다. 

에너지 함량이 높은 사료와 함께 양질의 풀사료를 평소보다 잘게 잘라 먹이는 것이 좋다. 비교적 서늘한 아침, 저녁에 사료를 주며 같은 양을 주더라도 횟수를 나눠 먹이면 사료 섭취량을 늘릴 수 있다.
스마트센서를 활용하는 농가에서는 개체별 반추시간을 모니터링해 고온스트레스 지표로 활용할 수도 있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기광석 낙농과장은 “장마 뒤 기록적인 폭염이 예보된 만큼 젖소의 고온스트레스에 대한 적극적인 대응이 필요하다”며, “반추시간을 모니터링해 사양 및 우사 환경 관리를 한다면 고온기  우유 생산성 감소를 줄일 수 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라이프&health

더보기
임업진흥원, ‘나무의사 자격시험 찾아가는 설명회’ 개최
한국임업진흥원(원장 구길본)은 지난 8일 경상대학교 수목진단센터에서 ‘2020년 나무의사 자격시험 찾아가는 설명회’를 개최했다. ‘2020년 나무의사 자격시험 찾아가는 설명회’는 지난 6월 5일부터 10월 31일까지 나무의사 양성기관 및 나무병원 예비창업자 중 희망 단체를 대상으로 진행되며, ‘나무의사 제도이해와 발전 방향’ 등의 정책 내용과 ‘자격시험 소개 및 계획’ 등 운영 방안 등의 내용을 다룬다. 설명회를 희망하는 단체는 참석인원 20명 내외로 참석자 수를 구성하여 담당자 메일(pyojk@kofpi.or.kr)로 신청서를 제출하고 해당 부서(방제교육·자격관리실)와 일정 등을 조율 하면 설명회 개최가 가능하다. 경상대학교 수목진단센터에서 개최된 이번 설명회는 1, 2차에 거쳐 총 2차례 진행되었으며 총 70여명이 설명회에 참석하였다. 이번 설명회에서 진흥원은 설명회 참석자들과 시험 일정, 시험장 확대, 휴식시간 배분, 자격 취득 후 가산점 적용 등의 시험 관련 내용을 상호 소통했다. 구길본 원장은 “이번 설명회가 나무의사 자격시험 수험생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하는 기회였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진흥원은 수험생의 의견을 적극 수용하고 반영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