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6 (토)

  • 구름많음동두천 23.2℃
  • 흐림강릉 19.4℃
  • 구름많음서울 24.0℃
  • 구름조금대전 25.1℃
  • 구름많음대구 23.8℃
  • 구름많음울산 22.2℃
  • 구름조금광주 25.4℃
  • 구름많음부산 25.2℃
  • 구름조금고창 23.9℃
  • 맑음제주 24.7℃
  • 구름조금강화 23.4℃
  • 구름많음보은 22.7℃
  • 구름많음금산 23.2℃
  • 구름많음강진군 26.2℃
  • 구름많음경주시 22.7℃
  • 구름조금거제 24.4℃
기상청 제공

마사회, 이달부터 비상경영체제 돌입

전 직원 휴업 시행·무고객 경마도 잠정 중단 결정

URL복사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가 1일부터 전 직원 휴업을 시행하고, 서울과 부산경남, 제주 등 3개 경마장에서 시행 중이던 무고객 경마를 잠정 중단하는 등 비상경영 체제에 돌입했다.

 

그간 마사회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2월 23일부터 경마를 중단하고 경마관계자 생계자금 무이자 대여, 입점업체 임대료 면제 등의 선제조치를 취한 데 이어,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가 지속되던 6월 19일부터는 말산업 기반 유지를 위해 보유재원을 활용해 ‘무고객 경마’를 재개한 바 있다.

 

그러나 최근 코로나19 재확산으로 한층 강화된 정부 방역지침이 적용되어 고객 입장시기가 불투명해지고, 경영상황 또한 한계에 봉착, 전 직원 휴업과 무고객 경마 잠정 중단 등 비상경영에 돌입했다. 전 직원은 주 3일 휴업에 들어가며, 업무공백 최소화를 위해 교대 휴업의 형태로 운영된다.

 

올 8월말 기준 마사회의 매출손실액은 약 4조 원으로, 연간 약 6.4조 원에 달할 것으로 추정된다. 금년도 매출액은 전년대비 87%가 감소하여 매년 납부하는 국세·지방세 또한 약 1조 원이 줄어들 것으로 전망된다.

 

마사회는 금번 전 직원 휴업과 무고객 경마 잠정 중단 외에도 경상비용 35% 절감 등 우선적 조치를 취한 바 있으며, 노동조합 등 관련단체와의 협의를 거쳐 경영정상화를 위한 추가적인 자구책을 마련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