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2 (화)

  • 맑음동두천 0.8℃
  • 구름많음강릉 0.2℃
  • 맑음서울 2.9℃
  • 맑음대전 3.2℃
  • 맑음대구 2.6℃
  • 구름많음울산 2.9℃
  • 맑음광주 4.4℃
  • 맑음부산 3.1℃
  • 맑음고창 1.9℃
  • 맑음제주 7.0℃
  • 맑음강화 1.8℃
  • 맑음보은 -0.2℃
  • 맑음금산 1.0℃
  • 맑음강진군 4.4℃
  • 맑음경주시 1.3℃
  • 구름조금거제 5.2℃
기상청 제공

한우

화물연대 선진사료 군산공장 사료 반출 막아 축산농가 피해 발생

화물연대 소속 조합원 선진 군산사료공장 정문 막고 3일째 집회 중
한우협회, 우선 사료 반출 하면서 협상 요구

URL복사

화물연대 소속 선진사료 조합원들이 군산배합사료공장 정문을 막고 3일째 농성을 하고 있어 사료 반출이 중단됨에 따라 축산농가들이 사료를 공급받지 못해 피해가 발생하고 있다.

 

전국한우협회는 협회 OEM사료 이용농가의 피해를 막기 위해 김홍길 회장은 선진사료 측에 사료가 우선 공급될 수 있도록 촉구하고 직원들도 군산공장으로 급히 내려가 사료 반출을 위해 협상을 진행하고 있는 상황이다.

 

 

선진사료 군산공장 화물연대 소속 조합원들은 계약해지된 7명의 복직과 함께 물류비 30% 인상 등 12개 사항을 요구하고 있으며 현재 선진측에서 10개 사항은 수용하고 2개 사항에 대해 협상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우협회에서 나선 만큼 협회 전용사료에 대해서는 출고될 것으로 선진측에서는 보고 있으나 노조에서 이를 받아 들이지는 불확실한 상황이다. 현재 협회 전용사료 300여톤이 나가지 못하고 있는 상황으로 알려졌다.

 

 

 

 

배너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라이프&health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