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4 (금)

  • 맑음동두천 24.8℃
  • 구름많음강릉 29.3℃
  • 구름많음서울 23.0℃
  • 구름조금대전 25.1℃
  • 흐림대구 29.2℃
  • 흐림울산 24.4℃
  • 구름많음광주 23.9℃
  • 부산 22.3℃
  • 구름많음고창 23.4℃
  • 제주 25.2℃
  • 구름조금강화 21.1℃
  • 구름많음보은 24.2℃
  • 흐림금산 24.1℃
  • 흐림강진군 24.4℃
  • 흐림경주시 26.6℃
  • 흐림거제 22.9℃
기상청 제공

김현수 장관, 대구 스마트 농기자재 생산 현장점검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은 10일 오후, 대구광역시를 방문해 지능형농장(이하 스마트팜) 정보통신기술(ICT) 기자재·시스템, 전기 농기계 등 스마트 농기자재 생산 현장을 점검하고 현장 관계자를 격려했다.

 

단순 자동화를 넘어 데이터·인공지능으로 첨단화되고 있는 농업 기술 산업화의 현장을 확인하기 위해, 독자적인 스마트팜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유비엔을 방문하여 무선 감지기, 인터넷 자원 공유(클라우드) 기반 온실관리 시스템 등의 운영 현황을 살펴보았다. 

 

김현수 장관은 “고령화, 기후변화 심화에 따라 농업의 생산성과 편의성을 향상시킬 수 있는 스마트농업의 필요성이 지속 증가하고 있다”라고 강조하면서, “스마트팜 기업이 우수한 기술·제품을 자유롭게 개발·실증하여 보급할 수 있는 여건을 적극적으로 조성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지난해 1차 지역을 완공한 ‘스마트팜 혁신밸리’ 내 실증 단지에서 실증 공간·장비·비용 등을 종합적으로 지원하고, 기업이 필요로 하는 표준화된 데이터의 수집·공유를 통해 기업의 데이터 활용을 지원하는 한편, 국내 스마트팜 기업의 해외 진출과 연구·개발 지원도 적극적으로 확대해 나갈 것”이라 밝혔다.

 

이어 농업 분야 탄소중립을 위한 전기 농기계 개발·보급에 앞장서고 있는 ㈜아세아텍을 방문하여 전기 자율주행형 방제기 등의 생산 현장을 점검하고 현장의 의견을 들었다.

 

김현수 장관은 “탄소중립에 대응한 농업·농촌 분야 구조 전환은 더는 미룰 수 없는 과제이며, 농기계 분야에서도 내연기관을 대체할 친환경 전기 농기계 등을 빠른 속도록 개발·보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앞으로 전기 및 수소전지용 농기계에 대한 연구개발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농기계 임대사업소 등에 전기 농기계 등을 보급함으로써 개별 농가로 확산시켜나갈 것”이라 밝혔다.

 

이와 함께 국산 스마트 농기자재 기술력이 세계적 수준이 될 수 있도록 관련 기업이 경쟁력 있는 기술·장비 개발에 힘써달라고 당부했다.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