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7 (월)

  • 흐림동두천 20.6℃
  • 구름많음강릉 24.9℃
  • 구름많음서울 22.6℃
  • 구름많음대전 23.1℃
  • 흐림대구 24.3℃
  • 흐림울산 24.4℃
  • 흐림광주 23.0℃
  • 흐림부산 24.6℃
  • 구름많음고창 ℃
  • 흐림제주 21.7℃
  • 구름많음강화 22.0℃
  • 구름많음보은 22.1℃
  • 흐림금산 21.2℃
  • 흐림강진군 23.1℃
  • 흐림경주시 24.6℃
  • 구름많음거제 23.1℃
기상청 제공

농촌 소멸 위기, 농촌 청년들과 함께 해결한다

송미령 장관, 경북 의성에서 활동 중인 청년들과 농촌 활력 불어 넣기 위한 제안 등 논의


최근 인구 감소로 인해 농촌의 소멸 위기감이 높아지는 가운데, 농촌 현장에서 지역의 특화 자원을 활용한 청년층의 창업 활동이 농촌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이에 송미령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 장관은 경상북도 의성군을 찾아 농산물 생산·판매, 지역 관광 및 문화 등 여러 분야에서 활동 중인 청년 창업인들과 농촌 소멸 문제를 논의하고, 의성군에서 마련한 청년복합주거공간인 ‘금수장’에서 워케이션 운영 상황 등을 둘러보았다.

 

이번에 송 장관이 방문한 의성군은 미래 신산업 발굴 뿐만 아니라 청년들이 지역 자원을 활용하여 창업을 추진하고, 지역에 정착할 수 있도록 체계적으로 지원함으로써 농촌 소멸 문제에 적극적으로 대응 중인 지자체 중 하나이다. 

 

이날 간담회에 참석한 의성의 청년 창업인들은 그간의 경험을 바탕으로 농촌이 청년들에게 기회가 되는 매력적인 공간임을 강조하면서, 앞으로도 정부와 지자체가 함께 농촌 청년의 창업과 정착 지원에 보다 적극적인 노력을 기울일 필요가 있다고 언급하였다. 

 

정부는 이러한 현장 의견을 감안하여 청년들에게 농촌에서의 창업 기회와 정착을 지원하는 내용을 담은 ‘농촌 소멸 대응 추진방안’을 조만간 발표할 예정이다. 

 

또한, 농촌의 가치를 높이고, 삶터·일터·쉼터로서의 농촌다움을 회복하는 공간으로 변화할 수 있도록 ‘농촌공간 재구조화 및 재생지원에 관한 법률’의 3월 시행을 위해 관련 법령 및 제도 정비 등도 면밀히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참석자 중 청년복합주거공간인 ‘금수장’을 운영 중인 장명석 대표는 “농촌이 가지고 있는 다양한 자원을 사업 기회로 활용할 수 있도록 청년 맞춤형 지원이 필요하다”라는 의견을 제시했다. 

 

이에, 송 장관은 “농촌 청년 지원은 농촌 소멸 위기 극복을 위한 1순위 과제로서, 농촌의 안정적 정착을 위한 창업과 주거 등 정부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답변하면서, “열정과 자부심을 갖고 우리 농촌이 새로운 가치 공간으로 변모하도록 계속 노력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