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3 (화)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육성돈 배합사료 10점 중 2점 라이신 함량 법적기준 미달

한돈협회, 10개 농장 5개 배합사료 품질 모니터링 실시 결과
사료품질 제고·농가 불신 해소위해 2∼4분기에도 지속 추진

시중에 유통되고 있는 육성돈 배합사료 10점 중 2점인 20%에서 라이신 함량이 법적기준을 미달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한한돈협회(회장 손세희)는 지난 1~2월에 ‘2024년 1분기 양돈용 배합사료 품질 모니터링’ 사업을 진행했다. 이번 모니터링 사업에는 10개 농장(5개 사료사)에서 육성·임신구간 사료를 각각 채취한 후, 동일 시료를 2개 검사기관으로 보내 조단백, 라이신 등 성분함량을 분석했다.

 

■ 라이신 분석결과

사료성분등록증에 표시된 기준에 따른 육성구간 시료 10점의 라이신 함량 평균값은 0.92%(오차 허용범위 적용 시 0.74% 이상)이며, 성분분석 결과 라이신 평균값은 0.86% 수준으로 나타났다. 이는 허용 오차값을 적용한 기준보다 높은 수준이다. 임신구간 시료 10점의 라이신 평균값은 0.64%(허용 오차값 적용 기준은 0.51% 이상)이며, 성분분석 결과 라이신 평균값은 0.61%이다. 이는 허용 오차값을 적용한 기준(0.51%)보다 높은 수준이다.

 

그러나, 각 사료별 결과 값 중에는 육성구간 사료 10점 중 2점이 법적 기준에 못 미치는 것으로 분석되었다. 육성구간 시료 2점은 허용 오차값을 적용한 법적 기준(0.8%)보다 각각 -7.5%(0.74%), -12.5%(0.7%)씩 낮게 나타났다. 임신구간 사료는 10점 모두 법적 기준에 부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 조단백 분석결과
10개 농장 모든 샘플에서 조단백의 법적 기준 위반은 없었다.

‘사료 등의 기준 및 규격(농림축산식품부 고시)’에 따르면, 육성돈의 조단백 허용기준은 ‘16% 이하’로 규정하고 있다. 이번 검사에서 5개 사료社의 조단백 함량 평균값은 14.6%로 나타났다.

4개 사료社는 15% 이상, 1개 사료社에서 12.6%로 나타났다. 이는 모두 법적 기준에 부합하는 결과 값이나, 사료社에 따라 다소 차이가 있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한돈농가에서는 최근 수년간 높은 사료값에 따른 고 생산비로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현장에서는 사료 품질에 대한 의문 제기가 지속되어 왔다. 사료社들이 전반적으로 법적 기준 준수 등 품질 유지를 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음을 확인한 가운데, 일부 미흡한 사례에 대해서는 필요 시 정부에 검사결과를 알리고 지자체 등을 통한 사료품질 검사 확대 등 협조를 당부할 방침이다. 

 

손세희 회장(대한한돈협회)은 “사료 가격은 높은데 품질은 그렇지 못하다는 현장의 불만이 끊이지 않고 있다. 정부에서 조단백질 기준을 하향 조정한 이후에 배합사료에서 라이신 등 아미노산 함량의 중요성이 더욱 높아졌다. 사료회사에서는 농가들이 믿고 사용할 수 있도록 더욱 품질관리에 만전을 기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2024년 양돈용 배합사료 품질 모니터링 사업은 사료 품질 제고 및 농가 불신 해소 등 기능을 수행코자 2∼4분기에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