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25 (토)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한우

정자 채취·동결 기술로 한우 개량 앞당겨진다

부고환서 정자 채취…검정 기간 60개월→40개월로 단축


소규모 한우 집단의 개량을 앞당길 수 있는 정자 채취·동결 기술이 나왔다.


농촌진흥청(청장 라승용)은 한우 씨수소의 부고환에서 정자를 채취하고 얼려 활용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했다.
일반적으로 한우 씨수소는 ‘당대(씨수소 자신의 능력)검정’과 ‘후대(새끼의 능력)검정’으로 1마리를 생산하는 데 약 60개월 정도가 걸린다. 


이번 연구는 당대검정을 마친 뒤 바로 실용화할 수 있는 정자 채취·동결 보존 기술로써, 검정 기간을 60개월에서 40개월 정도로 줄일 수 있고, 개량의 정확도도 높일 수 있다.

연구진은 당대검정을 마친 13개월령의 후보 씨수소를 거세해 부고환 끝부분을 미세하게 절개한 뒤, 정자를 채취하고 얼렸다. 이어  정자의 수정 능력을 판단하기 위해 언 정자를 녹여 체외 수정을 실시했다.


그 결과, 실제 수정이 돼 분할된 비율(난할율)과 수정란 이식이 가능한 단계인 배반포의 생산율은 대조구(한우 보증씨수소(KPN)) 정액과 차이가 없었다. 즉, 부고환에서 채취한 정자도 인공수정이 가능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기술은 후보 씨수소의 정자를 채취·보존한 뒤, 이 후보 씨수소를 살찌워 도체 성적을 검정한 다음 얼려둔 정자를 수정하는 방식으로 활용할 수 있다.

이미 특허를 출원했고 앞으로 한우암소개량사업의 지역 단위 소규모 집단에서 육질, 육량, 체형 등 특정 형질의 개량효율을 높이거나, 한우 유전자원 보존 등에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농촌진흥청 한우연구소 양보석 농업연구관은 “씨수소 자신의 성장과 도체 능력을 검정하고 활용할 수 있어 브랜드(상표) 한우와 같이 소규모 집단의 한우개량에 활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또한, “정액 채취 훈련기간이 필요 없고, 사고 등으로 채취가 불가능한 개체에서도 정액을 생산해 인력과 시간을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을 것이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이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