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9 (금)

  • 구름조금동두천 14.6℃
  • 구름조금강릉 16.8℃
  • 연무서울 15.1℃
  • 연무대전 14.3℃
  • 구름조금대구 16.3℃
  • 구름조금울산 16.6℃
  • 구름조금광주 15.7℃
  • 맑음부산 17.2℃
  • 구름조금고창 14.5℃
  • 구름많음제주 16.1℃
  • 맑음강화 14.9℃
  • 구름많음보은 14.8℃
  • 구름많음금산 13.2℃
  • 구름조금강진군 15.6℃
  • 구름많음경주시 16.6℃
  • 구름많음거제 17.0℃
기상청 제공

“말들도 수영으로 몸매관리 받아요“

렛츠런파크 서울, 봄철 경주마 건강관리위해 ‘경주마 전용 수영장’ 재개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 렛츠런파크 서울은 경주마 1,500여 마리의 봄철 건강관리를 위해 지난 21일부터 ‘경주마 전용 수영장’을 재개했다.


렛츠런파크 서울에는 수심만 3m에 이르는 말 수영장이 있다. 이곳에선 1일 평균 약 60~80마리의 말이 수영을 한다. 수영 중 마필들의 배설물 때문에 생기는 물의 오염을 막기 위한 최첨단 정화시설과 수영 후 샤워를 할 수 있는 부대시설도 갖췄다. 


경주마 수영은 훈련의 일종으로 경주마들의 뭉친 근육을 풀거나 운동기 질환을 치유하는 데 효과가 우수하다. 심폐 기능·지구력 강화에도 탁월하다. 또, 실제 경주에서 주로 쓰이는 근육의 운동을 도와 피로감을 해소시키는 등 컨디션 회복 차원에서 많은 조교사들이 수영을 훈련에 도입하고 있다.


물을 무서워하는 말부터 여유롭게 헤엄치는 말까지, 경주마들은 각양각색의 모습으로 수영을 즐긴다. 수영 횟수는 최소 3번부터 5번까지며 말의 컨디션에 따라 횟수를 조절해야한다. 수영장 한 바퀴를 도는 것은 1,400M 정도의 주로를 달리는 것과 같기 때문이다.


수영 전·후로 말관리사들은 말이 감기에 걸리지 않도록 세심한 관리에 들어간다. 수영 전에는 30분정도 준비운동을 시키고 샤워를 한 후 물속에 들어간다. 수영 후에는 온 몸을 부드러운 담요로 감싼 다음 온수 샤워를 받는다. 샤워를 마치고 나면 원적외선을 쐬며 온열 마사지로 피로를 푼다. 경주마 대부분은 타고난 수영 선수다. 약 500kg의 육중한 체구의 경주마가 물속을 박차고 나갈 때면 탄성이 절로 나올 정도다.


하지만 가끔 수영을 하지 못하는 마필도 있어 수면 위로 머리만 내밀고 헉헉거리기도 한다. 물을 싫어하는 말, 호흡기 질환, 허리가 나쁜 말은 수영훈련을 삼간다. 한국마사회 이민현(남, 36) 수의사는 “수영은 심장마비나 부상의 위험 때문에 철저한 관리 하에 말관리사의 유도에 따라 훈련이 이뤄져야 한다.”며 “특히 훈련 전 반드시 안전수칙을 준수해야 하며 준비운동은 필수다.”고 말했다. 


한편, 렛츠런파크 서울은 수영훈련 정보를 경마정보 홈페이지(www.kra.co.kr)에 공개하고 있으며, 서울경마→조교사정보→일일 수영훈련 목록에서 이를 확인할 수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감정노동자 스트레스 해소에 ‘산림치유’ 효과 산림치유프로그램이 감정노동자의 스트레스 해소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나타났다.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최근 경북 영주 봉현면 소재 국립산림치유원(원장 고도원)에서 국민건강보험공단 고객센터 상담사 224명을 대상으로 산림치유캠프인 ‘힐링 솔루션(Healing Solution)’ 프로그램을 진행한 결과 스트레스 해소에 긍정적인 효과를 보였다고 6일 밝혔다. 주요 프로그램은 ▲일상과 벗어나 ‘숲으로’(숲길산책, 스모비(smovey) 체조, 해먹 휴식, 수중명상) ▲온전히 ‘나에게로’(와식·소리명상, 꽃차 체험, 소도구 운동) ▲다시 ‘삶으로’(아로마 마사지, 포토스토리 공유) 등으로 2박 3일간 진행됐으며 일상에서 벗어나 자연과의 교감을 통해 상담사들의 지친 감성을 충전하고 건강과 면역력 증진, 정서안정을 꾀하고자마련됐다. 프로그램에 참가한 상담사들의 긍정감정은 향상되고, 부정감정은 감소해 산림치유프로그램이 심신건강 증진에 긍정적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됐다. 김경목 산림교육치유과장은 “이번 연구로 산림치유가 감정노동자의 정서안정과 면역력 증진, 스트레스 해소에 효과적이라는 것이 확인됐다.”라면서 “앞으로도 지속적인 연구를 통해 산림치유의 효과성을 널리 알릴 것”이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