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5 (월)

  • 구름많음동두천 18.8℃
  • 맑음강릉 20.7℃
  • 연무서울 19.0℃
  • 구름조금대전 18.5℃
  • 맑음대구 19.7℃
  • 맑음울산 19.0℃
  • 맑음광주 19.4℃
  • 맑음부산 21.5℃
  • 맑음고창 18.8℃
  • 구름많음제주 20.2℃
  • 맑음강화 18.4℃
  • 구름많음보은 17.8℃
  • 구름많음금산 17.6℃
  • 맑음강진군 20.3℃
  • 맑음경주시 20.1℃
  • 맑음거제 20.3℃
기상청 제공

“대학축제, 한돈이 쏜다!”…2030세대 입맛 사냥

한돈자조금, 서울 시내 7개 대학 축제에 한돈 1000만원 규모 지원
한돈 대학생 서포터즈 운영 통해 젊은층 대상 한돈 홍보에 박차


본격적인 대학축제 기간을 맞아 젊은세대의 입맛을 사로 잡기위해 대학축제 현장속으로 한돈알리기 프로젝트가 진행, 대학생들의 입맛을 사로잡고 있다.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하태식, 이하 한돈자조금)는 2030 젊은세대의 입맛을 사로잡기 위해 각 대학축제 현장을 찾아 젊은세대와 호흡하며 한돈 페스티벌 벌이는 등 적극적인 한돈 프로모션에 나섰다. 



지난 16일 광운대를 시작으로 명지대(17일), 서울시립대(18일), 홍익대(18일), 서강대(19일), 고려대(21일), 한양대(23일) 등 총 7개 대학교 축제현장에서 진행되는 한돈 페스티벌은 푸드트럭 ‘도니카’를 활용한 한돈 철판삼겹살 시식행사, 룰렛 게임, 한돈 부위 맞추기 퀴즈 이벤트 등 젊은세대에 맞춘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대학생들을 사로잡았다.

특히 16일 진행된 광운대학교 축제현장에서는 ‘자취생 한돈 레시피 요리대회’를 개최, 주변의 도움없이도 간편하게 즐길수 있는 다양한 한돈 레시피가 공개돼 많은 관심을 모았다.



한돈자조금은 대학 축제 외에도 젊은층 대상으로 한돈의 우수성을 알리고 소비를 촉진하기 위해 대학생 서포터즈를 운영, 대학생 중심의 본격적인 홍보 마케팅 활동도 전개하고 있다.

한돈 대학생 서포터즈는 온·오프라인에서 톡톡 튀는 아이디어로 한돈의 우수성을 알리는 것은 물론 ‘한돈 레시피 공모전’, ‘넥센 고척스카이돔 한돈 스폰서데이’, ‘한돈데이’ 등 다양한 소비 행사에 참여하며 온·오프라인 홍보에 나설 예정이다. 



한돈자조금 하태식 위원장은 “가격에 민감한 젊은 세대의 경우 국내산에 비해 가격이 싼 수입 돼지고기로 빠르게 소비가 옮겨갈 우려가 있다”며, “23일까지 진행될 대학축제 연계의 한돈 페스티벌이 젊은 소비자에게 한돈을 제대로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돈자조금은 이번 대학축제를 시작으로 젊은 세대와의 소통 기회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변화하는 소비 패턴을 발빠르게 파악하고, 젊은층에 맞는 한돈 레시피 개발 및 마케팅 활동에 힘 쓸 예정이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호주·미국 전통장 수출…전통 장류 세계화 주역 이달의농촌융복합산업인으로 우리나라 전통 장류의 세계화에 앞장서고 있는 순창장본가강순옥 대표를 선정했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는 40여년전고추장사업을 시작으로순창장류제조 기능인을 거쳐전통식품명인으로 지정돼현재 지역 특산물을 활용한 고품질 장과, 독자적인 특허기술을 접목한 상품을 개발하며 우리나라의 전통 장류를 세계에 널리 알리고 있는 전라북도 순창군의 ‘순창장본가 영농조합법인’의 강순옥 대표를 10월의 농촌융복합산업인으로 선정했다. 강순옥 대표는 장 맛을 유지하기 위해 순창군에서 생산되는 대두와 태양초고추만을 이용해 고추장을 만든다. 지역 농가와 계약 재배로 약 100톤 가량의 농산물을 구입하며, 질 좋은 원료를 확보하여 농가의 소득 안정에 기여하고 있다. 또한 뽕잎 추출물을 이용한 ‘청국장 제조’ 등다수의 특허를 획득하고, 지역 특산물과 장을 접목한 ‘야콘 장아찌’, ‘당근 고추장’, ‘오디 한식 간장’ 등 전통 고추장의 맛을 재현한 기술력과 품질을 바탕으로 차별화된 제품을 선보이며 지난 ‘14년 미국 수출을 시작으로 올해 호주와 미국으로 1천 4백만 원의 장류와 절임류를 수출하는 등 우리나라 전통 장의 세계화에 앞장서고 있다. 농식품부 최봉순 농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