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1 (토)

  • 흐림동두천 18.2℃
  • 흐림강릉 16.1℃
  • 흐림서울 19.7℃
  • 대전 16.3℃
  • 대구 16.7℃
  • 울산 18.0℃
  • 광주 16.8℃
  • 부산 17.8℃
  • 흐림고창 16.9℃
  • 제주 19.6℃
  • 흐림강화 17.6℃
  • 흐림보은 15.3℃
  • 흐림금산 16.0℃
  • 흐림강진군 17.6℃
  • 흐림경주시 16.8℃
  • 흐림거제 18.4℃
기상청 제공

‘함께하는 식품안전, 건강한 대한민국’ 대국민 공감확산

식약처 ‘제18회 식품안전의 날’ 기념식 오는 10일 거행
‘덜달고‧덜짜고‧더 건강한’ 식생활 주제로 실생활서 소소한 실천기회 마련

‘함께하는 식품안전, 건강한 대한민국’을 주제로 식품안전을 다짐하는 기념식이 10일 광화문광장에서 열렸다.


오는 14일 맞는 ‘식품안전의 날’은 식품안전의 중요성을 일깨우고 건강한 식품을 생산‧제조‧유통‧소비하기 위한 국민적 공감대를 확산하기 위해 기념일로 지정해 운영하고 있다.


이날 기념식에는 국제식품규격위원회(CODEX) 톰 하일런트(Tom Heilandt) 사무총장, 미국 FDA 식품관련 전문가, 소비자 단체와 산업계 대표 등이 참석해 식품안전의 날을 축하했다.


아울러 식품산업 발전에 크게 공헌한 노바케이메드 권석형 대표에게 산업훈장, 경희대학교 김해영 교수와 한림대학교 강일준 교수에게 근정포장, 서울특별시 보건환경연구원 오영희 부장 등 5명에게 대통령 표창, 국무총리 표창 6명 등 식품안전 유공자 총 148명에게 훈·포장 및 표창이 수여됐다.


식약처는 ‘제18회 식품안전의 날’에 개최되는 다양한 행사에 많은 국민들이 참여해 식품안전의 중요성에 대한 국민 의식이 지속적으로 확산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특히, 올해는 ‘덜달고‧덜짜고‧더 건강한’ 식생활 실천을 주제로 어린이를 위한 건강 간식, 어르신을 위한 건강체크‧영양상담, 직장인을 위한 건강편의점, 주부를 위한 단짠 맛 평가 등 실생활에서 소소한 실천을 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



큰 일교차로 한우·젖소 스트레스…“차단막으로 환기 철저”
일교차가 심한 가을철이 되면 그동안 덥고 습한 여름철 날씨로 인해 체력과 면역력이 떨어져있는 한우와 젖소는 환절기를 건강하게 보내기는 쉽지 않다. 환절기에 질병 발생에 따른 피해를 최소화하려면 환경 관리가 중요하다. 축사 청소와 정기적인 소독은 물론, 호흡기 질병에 걸린 소를 빠른 시간 내에 치료하고 가능하면 격리시켜야 한다.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일교차가 큰 환절기를 맞아 한우나 젖소의 경우호흡기 질병에 걸리기 쉬우므로 축사 환기관리와 호흡기질병·설사병 백신예방을 당부했다. 다른 축종에 비해 우사는 개방적인 구조로 이뤄졌다.이때 차단막을 설치하면 밤에 차가운 공기가 들어오지 못하게 막는 데 도움이 된다. 낮에는 차단막을 걷어 호흡기에 나쁜 영향을 주는 유해가스를 내보내야 한다. 항생제로 치료되지 않는 바이러스가 원인인 호흡기 질병은 백신 투여로 예방할 수 있으며, 증상 초기에 치료한다.처음에는 투명한 콧물을 흘리다가 누렇고 끈적끈적하게 변한다. 기침과 호흡곤란이 나타나며, 눈이 충혈되고 눈물을 많이 흘린다. 송아지는 호흡기 질병과 설사병 예방을 위한 백신을 접종하고 보온에 주의한다. 호흡기 질병은 전염성 비기관지염, 바이러스성 설사병, 파라인플루엔자,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