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8 (수)

  • 맑음동두천 5.8℃
  • 구름많음강릉 9.3℃
  • 맑음서울 8.1℃
  • 박무대전 8.7℃
  • 연무대구 14.1℃
  • 맑음울산 12.8℃
  • 박무광주 10.1℃
  • 맑음부산 14.9℃
  • 구름많음고창 8.2℃
  • 맑음제주 12.2℃
  • 맑음강화 8.2℃
  • 맑음보은 8.5℃
  • 맑음금산 8.8℃
  • 구름많음강진군 9.3℃
  • 맑음경주시 10.2℃
  • 맑음거제 14.5℃
기상청 제공

한돈농가도 코로나19 극복 한돈 육포·성금 전달

한돈자조금, 대구 소재 거점병원 등 3천만원 상당 한돈육포 전달
한돈협회 경북도협의회·경북친환경한돈영농법인과 성금 1억원 기부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이하 한돈자조금, 위원장 하태식)와 대한한돈협회 경북도협의회(이하 경북한돈협회, 회장 최재철)는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대구·경북의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고자 대구 의료진 지원과 성금 기부에 나섰다. 


한돈자조금은 대구 거점병원인 계명대 대구동산병원을 비롯한 병원 7곳과 각 구별 보건소 7곳 등 총 14곳에 3천만 원 상당의 한돈 육포를 전달할 예정이다. 대구 의료진이 간편히 섭취할 수 있도록 국내산 돼지고기 한돈으로 만든 고단백 영양 간식 육포는 개별 포장되어 금일 출고될 예정이다.


한돈자조금 하태식 위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하여 밤낮없이 환자를 돌보느라 애쓰고 계신 대구지역의 의료진 및 봉사자분들의 헌신과 열정에 깊은 감사를 드리며 그에 응원하는 마음으로 물품을 지원하게 되었다”라며, “의료진의 건강이 환자의 건강과 직결된다고 생각해 한돈 육포로 건강과 면역력을 잘 챙기시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에 앞서, 경북한돈협회는 지난 9일 경북도청을 찾아 경북친환경한돈영농법인과 함께 1억 원의 성금을 전달했다.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되는 이번 성금은 경북지역 내 코로나19 방역물품 지원에 사용될 예정이다.


경북한돈협회 회장이자 경북친환경한돈영농법인 대표인 최재철 회장은 “같은 경북 지역민으로써 어려움을 겪는 이웃을 생각해 기부를 하게 되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도민을 위해 써달라”고 전했다.


한편, 한돈자조금과 대한한돈협회는 해마다 나눔행사를 추진하는 등 한돈 산업의 건전한 발전과 사회공헌 활동을 위해 힘쓰고 있다.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라이프&health

더보기
벚나무 한그루가 年 9.5kg 이산화탄소 흡수…온실가스 해결사
봄의 전령사로 불리며 우리 국민에게 가장 사랑받는 나무 중 하나인 벚나무가 온실가스 저감에도 도움을 주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립산림과학원(원장 전범권)은 벚나무의 이산화탄소 저장량(흡수량)을 산정해본 결과, 벚나무 한 그루는 연간 9.5kg의 이산화탄소를 흡수하고 있었다. 벚나무 25년생 250그루는 1년간 한 대의 자동차가 배출하는 이산화탄소 배출량 2.4톤을 상쇄시킬 수 있다. 국내에는 약 150만 그루의 벚나무가 조성되어 있어(2018 임업통계), 자동차 약 6천여 대가 배출하는 이산화탄소를 잡아주는 역할을 하고 있다. 우리의 시각과 환경을 동시에 정화해주는 벚나무는 북반구의 온대지역 산지에 주로 생육하며, 우리나라, 일본, 중국이 주 분포지로서 국내에는 올벚나무, 왕벚나무, 잔털벚나무 등 약 28종이 자생하고 있다. 한편, 산림바이오소재연구소에서는 우리나라에서 자생하는 벚나무를 가로수로써 활용 가치를 높일 수 있는 품종을 개발 중이라고 밝혔다. 이 연구에서는 벚나무의 미적 기능을 극대화 할 수 있도록 꽃이 많이 피고 꽃의 크기가 큰 새로운 품종 개발이 주 내용이다. 국립산림과학원 산림바이오소재연구소 손영모 소장은 “봄날 최대 꽃의 향연을 제공하고 온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