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7 (일)

  • 맑음동두천 21.3℃
  • 구름조금강릉 20.5℃
  • 맑음서울 22.3℃
  • 맑음대전 23.5℃
  • 구름많음대구 21.5℃
  • 구름많음울산 22.0℃
  • 맑음광주 22.1℃
  • 구름많음부산 22.6℃
  • 맑음고창 23.6℃
  • 구름조금제주 22.2℃
  • 맑음강화 21.3℃
  • 맑음보은 19.9℃
  • 맑음금산 21.7℃
  • 맑음강진군 23.6℃
  • 구름많음경주시 21.1℃
  • 구름많음거제 23.2℃
기상청 제공

농협, 59주년 창립기념식 대신 수해현장서 봉사활동

URL복사

집중호우로 농업인 피해 막심하자 수해현장 찾아

피해복구 성금 10억원 기부…드론 등 이용 병해충 집중방제

 

 

농협(회장 이성희)은 13일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경기 이천을 찾아 대한적십자사(회장 박경서)에 임직원

성금 10억원 기부하고 구호물품 전달, 병해충 집중방제 및 수해복구 일손돕기 행사를 함께 개최했다.

 

당초 농협은 8월 14일 창립 제59주년 기념식을 개최할 예정이었으나, 집중호우로 농업인의 피해가 막심한 상황을 고려해 수해지역 복구 지원을 위한 ‘범농협 전국 동시 희망나눔 봉사활동’으로 창립기념식 행사를 대체했다.

 

현장에서는 성금기부 및 생활용품 전달식에 이어 드론을 활용한 병해충 방제 작업도 이어졌다. 농협은 호우 피해지역에 세균성 병과 해충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집중호우 피해지역에 농약 및 영양제를 최대 50% 할인 공급하고, 농협이 보유한 무인헬기, 드론 및 광역살포기를 총동원해 집중 방제를 실시하기로 했다.

 

농협은 이번 임직원 성금 기부에 앞서 긴급 복구예산으로 7억원을 농가에 지원하는 한편, 양수기 390대, 구호키트 3천 세트 등 이재민 구호물품을 지원했다. 또한 5천억원의 무이자 재해지원자금을 긴급 지원하고, 피해농가 및 농축협에 각종 금융지원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날 성금 전달식과 일손돕기에 참여한 이성희 회장은 “창립기념 행사보다는 현장을 찾아 농업인의 아픔을 함께 하는 것이 농협 창립의 의미를 더욱 깊이 새기는 것”이라며 “농협은 수해를 입은 농업인들을 위해 가능한 모든 수단을 동원해 지원할 것이며, 농산물 수급안정 특별대책을 수립하는 등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