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4 (목)

  • 흐림동두천 -0.5℃
  • 구름많음강릉 5.6℃
  • 구름많음서울 2.7℃
  • 흐림대전 2.2℃
  • 구름많음대구 1.6℃
  • 구름많음울산 3.4℃
  • 흐림광주 5.0℃
  • 구름많음부산 5.2℃
  • 흐림고창 6.3℃
  • 흐림제주 9.9℃
  • 흐림강화 1.1℃
  • 구름많음보은 -1.3℃
  • 구름많음금산 -0.2℃
  • 흐림강진군 3.3℃
  • 흐림경주시 0.3℃
  • 구름많음거제 3.6℃
기상청 제공

농식품부, 중국 온라인 플랫폼 티몰에 한국식품 국가관 개설

URL복사

중국 온라인 쇼핑축제 ‘광군제’ 참여…‘광군제 특수’ 최대 활용

쌍12절·춘절 등 소비시즌 연계 본격 온라인 판촉 적극 추진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코로나19로 급성장하고 있는 글로벌 전자상거래 시장에 적극 대응하고자,
지난 1일 중국 최대 전자상거래 플랫폼인 티몰(T-Mall)에 ‘한국식품, 국가관’을 개설하고, 본격적으로 농식품 기업의 온라인 시장 진출을 지원한다고 9일 밝혔다.

 

중국내 1위 B2C 플랫폼인 티몰(T-Mall)은 지난해 매출 544조원으로 전자상거래 수입 규모가 지난 5년간 31%의 높은 성장세 있는 중국 시장에 ’한국식품 국가관‘을 개설함으로써 중소수출업체들이 보다 쉽게 진출할 수 있는 ’온라인 수출 환경‘을 구축했다.

 

농식품부는 중국에서 한국식품 ’보관창고 및 냉장운송‘을 지원하고 있는 ’aT 칭다오물류센타‘에 소포장 배송시스템을 구축했고, 티몰이 지정한 전문운영대행사를 통해 주문부터 결제·배송·재고관리·고객관리 등 사후관리까지 일원화하여 효율성을 높였다.

 

또한 국가 브랜드를 활용하여, 국가관에 입점한 상품들에 대해서는 중국 소비자들이 믿고 구매할 수 있도록, 입점 품목 관리 및 ‘공동 마케팅’을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매년 11월 11일 개최되는 중국의 대표적인 온라인 쇼핑 축제인 광군제는 세계 글로벌 기업들이 14억 중국 소비자를 잡기 위해 치열한 마케팅이 펼쳐지는 곳으로, 농식품부는 올해 하루 매출 55조가 예측되는 광군제에 직접 참가해 ’광군제 특수‘를 최대한 활용하고, 광군제를 시작으로 다음 달 쌍12절(12.12)·춘절(연말·연시)까지 주요 소비 시즌과 연계, 본격적인 온라인 판촉을 추진할 계획이다.

 

우선, 광군제 당일 판매를 극대화하기 위해 한국식품을 구매했던 경험이 있는 소비자 2백만명을 대상으로 ’할인쿠폰·경품증정·더블포인트·무료배송‘을 지원하고, 한국관에 처음 입점 판매하는 ’샤인머스켓 포도·6년근홍삼·유제품·장류·영유아식품‘을 중점 판매 품목으로 선정하여, 소비자와의 접점형 마케팅을 지원한다.

 

또한 중국내 영향력이 있는 왕홍(파워인플루언서)과 소비자가 상품에 대해 서로 소통하는 ’모바일 생방송* 판촉‘을 추진, 매출 및 홍보의 효과성을 극대화할 계획이다.

 

농식품부 김종구 식품산업정책관은 “코로나19시대에 수출 위기를 기회로 전환하기 위해서는 정부 지원 정책도 온라인·비대면의 혁신이 필요하다”고 강조하며, “앞으로도 농식품 수출 확대를 통해 농가의 소득이 증대되고, 우리 경제 반등의 또 다른 기회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농식품부는 올해 연말까지 입점 품목을 1,000종으로 확대하고, 티몰의 성공사례를 타 플랫폼으로 확산, ’한국식품 국가관‘이 중소기업의 온라인 수출의 ’든든한 동반자‘가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계획이다.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라이프&health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