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1 (일)

  • 구름많음동두천 13.7℃
  • 맑음강릉 8.6℃
  • 맑음서울 15.1℃
  • 맑음대전 18.9℃
  • 맑음대구 21.9℃
  • 맑음울산 19.5℃
  • 맑음광주 18.1℃
  • 맑음부산 16.0℃
  • 맑음고창 16.2℃
  • 맑음제주 18.3℃
  • 맑음강화 11.8℃
  • 맑음보은 18.4℃
  • 맑음금산 19.7℃
  • 맑음강진군 15.4℃
  • 맑음경주시 21.0℃
  • 맑음거제 15.3℃
기상청 제공

농업 / 산림

농식품부, 내년 예산·기금 16조2,856억원 확정…올해보다 3.2% 증액

URL복사

’21년도 국가전체 대비 농업예산 비중 2.9%

주요 농정과제 성과창출 위한 재정지원 내실화 초점

 

 

농림축산식품부는 내년 소관 예산 및 기금 총지출 규모가 국회 본회의 의결을 거쳐 16조2,856억원으로 확정했다고 2일 밝혔다. 이는 올해 15조 7,743억원 대비 5,113억원(3.2%) 증액된 수준이다.

 

기후변화로 인한 재해대비 필요성 증대 등 정부안 편성 이후 변화된 여건을 고려해 농업 기후변화 대비, 농산물유통·판로확보 지원, 지속가능한 농업·농촌 구축 등의 분야에 예산을 증액했다.


국회·농업계와 협력을 통해 농업재해보험, 초등돌봄교실 과일간식 지원 등 국회단계에서 추가 반영이 필요한 19개사업, 2,006억원이 증액됐다. ’21년도 국가전체 대비 농업예산 비중은 2.9% (국가전체 증액 2.2조원 중 농업분야 증액 9.1%) 수준이다.


농업·농촌 및 식품분야의 포스트 코로나 시대 대응과 주요 농정과제의 체감 성과 창출을 위한 재정지원 내실화에 초점을 맞췄다. 농업재해보험 366억원, 재보험금 1,000억원, 수리시설개보수 300억원, 초등돌봄교실 과일간식 지원 72억원, 공공급식 통합플랫폼 구축 7억원, 농촌재생에너지보급지원 13억원 등 추가 반영했다.


정부안 중 총 9개 사업(①집행부진 사업, ②21년 사업 실수요 반영, ③기타 등) 474억원 규모로 소폭 감액됐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한 사회경제 변화에 농업·농촌이 적극 대응하고, 사람과 환경 중심의 농정을 지속할 수 있도록 주요 과제를 추진할 방침”이라며 “농업계·지자체 등과 적극 소통하여 사업계획을 수립하는 등 ’21년 사업추진과 예산집행에 차질이 없도록 준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라이프&health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