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5 (토)

  • 구름많음동두천 26.8℃
  • 구름조금강릉 32.9℃
  • 박무서울 28.8℃
  • 구름많음대전 30.8℃
  • 구름많음대구 31.6℃
  • 구름많음울산 29.1℃
  • 구름많음광주 29.0℃
  • 박무부산 24.9℃
  • 구름많음고창 29.6℃
  • 흐림제주 31.2℃
  • 구름많음강화 26.2℃
  • 구름많음보은 29.1℃
  • 구름많음금산 29.5℃
  • 구름많음강진군 26.5℃
  • 구름많음경주시 30.7℃
  • 구름많음거제 23.9℃
기상청 제공

김종훈 농식품부 차관, 탄소중립 대비 한우개량 현장 점검


김종훈 농림축산식품부 차관은 21일 오후, 충청남도 서산시에 있는 농협 한우개량사업소에서 축산분야 탄소중립에 대비한 한우개량사업을 점검했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현재 한우 사육 마릿수가 339만 마리 수준으로 ’11~’13년 가격 약세 시 마릿수(280~290만 마리) 보다 약 19% 더 많은 상황에서 한우 개량 사업이 한우 농가의 사육 안정에 기여할 수 있는 방안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 자리에서 김종훈 차관은 “그동안 지속적인 한우 개량을 통해 한우의 생산성 등 양적 분야는 크게 성장하였으나, 사육기간 장기화에 따른 경영비 상승 및 환경부하 가중 등의 제반 문제도 상존한다.” 하면서, “축산분야 탄소중립 및 농가 경제성 제고 차원에서 한우 사육기간을 단축할 수 있도록 다양한 한우 개량 방향을 모색해 줄 것”을 당부했다.

 

아울러 한우 수급과 관련하여서도 “그간 가격 호조에 따른 한우 사육과잉 기조로 수급 불안이 전망되는 상황이므로 한우 사육 농가들이 송아지 입식 자제 및 저능력 암소 도태 등 한우 수급 안정에 각별히 노력해 줄 것”을 강조했다.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